노이즈 마케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노이즈 마케팅(한국어식 영어 : noise marketing)은 상품홍보를 위해 고의적으로 각종 이슈를 만들어 소비자호기심을 불러 일으키는 마케팅기법으로 특히 단기간에 최대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경우에 쓰인다.

개요[편집]

주로 좋은 내용보다는 자극적이고 좋지 않은 내용의 구설수를 퍼뜨려 소비자의 입에 오르내리게 한다. 비록 부정적인 이미지로 굳혀질 수 있는 위험이 있지만, 반대로 매출은 올라간다는 결과가 있다. 이미지와는 별개로 노이즈 마케팅으로 인해 머릿속에 인식되어 구매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은 것이다.

최근에는 인터넷이 크게 발달함에 따라 노이즈 마케팅의 중요한 도구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이 용어는 한국어식 영어 표현이며 실제 영어권에서는 버즈 마케팅(Marketing Buzz)이라고 하고 있다.

내용[편집]

  • 기업의 제품과 이미지타격에 상관 없이, 소비자가 구설수에 올릴 수 있는'화젯거리'를 만들어 제품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 소음인 잡음을 뜻하는 '노이즈'는 긍정적인 이미지와 부정적인 이미지를 구분하지 않고, 오로지 제품을 각인 시키는 것이 목표이다.
  • 바이럴 마케팅을 주요 수단으로 사용한다. 소비자들이 노이즈마케팅을 접했을 때, 마케팅이 아닌 것 처럼 다가가야 한다.
  • 약점 : 그 소문과 화젯거리의 끝은 대부분 좋은 이미지로 바꿔줄 수 있는 수단이 되어야 하고, 지속할 경우 신뢰성을 잃을 수 있는 단점이 크다.
  • 사례: 연예인의 노출과 비하발언등 자신을 각인시키는 것에 바이럴 마케팅이 주로 쓰인다. 이러한 논란은 인터넷과 뉴스로 빠르게 확산되기 때문에 큰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관련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