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 이동 통신망 사업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가상 이동 통신망 사업자(MVNO, Mobile Virtual Network Operator)는 물리적인 이동통신망을 보유하지 않고 이동 통신망 사업자(MNO, Mobile Network Operator)로부터 임차해 자사 브랜드로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자다. 대한민국에서는 2004년 에넥스텔레콤이 KT프리텔(현 KT)과 제휴하여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2011년부터 본격적으로 보급되었으며, 2012년 6월 24일 대한민국 방송통신위원회의 대 국민 공모전 결과에 따라 알뜰폰이라는 애칭(혹은 통칭)이 제정되어 현재 사용되고 있다.[1]

주석[편집]

  1.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2062502010531699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