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M-19 주피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GM-19 쥬피터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GM-19 주피터

PGM-19 주피터는 미국 최초의 준중거리 탄도 미사일(MRBM)이다. 크라이슬러 (기업)가 생산했다.

역사[편집]

주피터는 100발 정도 생산되어 45발이 실전배치되었다. 액체산소/RP-1을 사용하는 추력 67톤의 로켓다인 LR70 엔진을 사용한다.

2018년 한국은 누리호 시험발사체를 발사했다. 액체산소/RP-1을 사용하는 추력 67톤의 KRE-075 엔진을 사용한다.

  • PGM-19 주피터, 무게 50톤, 1단 추력 67톤 액체산소/RP-1, 최초발사 1957년, 사거리 2400 km, W49 핵탄두(1.44 Mt)
  • 누리호 시험발사체, 무게 52톤, 1단 추력 65톤 액체산소/RP-1, 최초발사 2018년

북한 최초의 MRBM은 2019년 현재에도 매우 위협적으로 알려져 있는 노동 미사일이다. 주피터는 미국의 노동 미사일이다.

미국 육군 PGM-19 주피터 미사일은 미국 해군의 잠수함 발사용 폴라리스 미사일, 미국 공군PGM-17 토르와 사거리가 비슷하다.

  • PGM-19 주피터, 무게 50톤, 사거리 2400 km, W38 핵탄두(3.75 Mt), W49 핵탄두(1.44 Mt), 미국 육군
  • UGM-27 폴라리스, 무게 13톤, 사거리 1900 km, W47 핵탄두(600 kt), 미국 해군
  • PGM-17 토르, 무게 50톤, 사거리 3700 km, W49 핵탄두(1.44 Mt), 미국 공군

미국 공군의 PGM-17 토르C-124 글로브마스터 II로 수송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쿠바 미사일 위기[편집]

1962년 쿠바에 소련 R-12(MRBM)과 R-14(IRBM)이 배치되었다. 소련이 이를 철수하는 대신, 터키에 배치된 주피터 미사일을 철수하기로 합의했다. 터키 인시를릭 공군 기지에서 모스크바 까지는 2,080 km 떨어져 있다. 인시를릭 공군 기지에는 전투기용 핵폭탄은 2019년에도 배치되어 있다.

우주발사체[편집]

1961년 익스플로러 11호를 싣고 발사중인 주노 2호

PGM-19 주피터를 개조하여 인공위성 발사체인 주노 II를 만들었다.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