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14일 구글 서버 장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2020년 12월 14일 구글 서버 장애는 구글이 운영하는 지메일, 유튜브, 구글 드라이브, 구글 문서, 구글 캘린더, 구글 플레이에서 서버의 장애로 정상적인 접속이 불가능했던 사건이다.[1] 그 외에도 디스코드포켓몬 고 프로그램도 서버 장애가 발생하였다.

타임라인[편집]

  • 12월 14일 오후 8시 47분(KST), 인증 시스템이 내부 스토리지 문제로 정지되었다.[2]
  • 12월 14일 오후 8시 50분(KST), 서버 장애가 일어났다.[2] 모든 구글 서비스가 멈췄으며, 구글 계정을 사용하는 서비스도 정상적인 작동이 불가능했다. 구글 계정을 사용하는 유튜브는 시크릿 모드를 사용하면 정상적인 작동이 가능했었다.
  • 12월 14일 오후 9시 9분(KST), 유튜브 트위터에 '해당 문제를 인식하였으며 해결 중'이라는 트윗이 올라왔다.[3]
  • 12월 14일 오후 9시 22분(KST), 모든 구글 서비스가 정지되었다.[4]
  • 12월 14일 오후 9시 35분(KST), 모든 서비스가 복구됐다.[5]
  • 12월 15일, 대한민국 정부구글에 서비스 제공자에게 서비스 불안정에 대한 책임을 묻는[6] 넷플릭스법을 적용하겠다고 밝혔다.[7]

원인[편집]

구글의 대변인은 "14일 3시 47분 (PST)에 발생한 내부 스토리지 할당량 문제로 45분간 인증 시스템이 중단되었며, 이 기간 동안 사용자가 로그인해야 하는 서비스에 높은 오류율이 발생했습니다. 인증 시스템 문제는 4시 32분에 해결되었습니다." 라고 밝혔다.[2] 그러나 이 이유 이외에는 별다른 사유가 없고, 구글은 법적 보상기준인 4시간을 넘지 않았다는 이유로 보상 계획은 없다고 밝혀 논란이 일어나고 있다.[7] 넷플릭스법을 적용해도 넷플릭스법엔 보상 기준이 없고 과태료도 2000만원에 불과하다.[7]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황, 희진 (2020년 12월 14일). “[속보] 유튜브 또 먹통, 14일 저녁 오류 메시지 "Something went wrong...". 《매일신문》. 2020년 1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2. “Google suffers global outage with Gmail, YouTube and majority of services affected”. 《가디언》. 2020년 12월 14일. 2020년 1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3. Team, YouTube (2020년 12월 14일). “We are aware...”. 《트위터》. 2020년 1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4. Google (2020년 12월 14일). “Google Workspace Status Dashboard”. 《Google》. 2020년 1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5. McCann, John (2020년 12월 14일). “YouTube back online, all services restored as Google apologizes for 'system outage'. 《techrader》. 2020년 1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5일에 확인함. 
  6. 박, 수형 (2020년 12월 15일). “정부, 구글 서비스 장애에 넷플릭스법 시행령 첫 적용”. 《지디넷》. 2020년 12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6일에 확인함. 
  7. 정, 진욱 (2020년 12월 15일). “또 '45분' 먹통 된 구글…이번에도 사과는 없었다”. 《MBC》. 2020년 12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12월 16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