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오스트레일리아 의회 선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오스트레일리아
2010년 오스트레일리아 총선

2007 ←
2010년 8월 21일
→ 2013

선출의석: 150석
과반의석: 76석
투표율 93.2%
  제1당 제2당
  Julia Gillard 2010 crop.jpg Tony Abbott - 2010 crop.jpg
지도자 줄리아 길러드 토니 애벗
정당 노동당 보수연립
지도자 취임 2010년 2009년
지도자 선거구 랄로 워링가
이전 선거 결과 83석 65석
획득한 의석수 72석 72석
의석 증감 감소 11석 증가 7석
득표수 6,216,445 6,185,918
득표율 50.1% 49.9%
득표율 증감 감소 2.6% 증가 2.6%

Australische Wahlen 2010 en.svg


선거전 총리

줄리아 길러드
노동당

총리 당선자

줄리아 길러드
노동당

2010년 오스트레일리아 총선은 전체 150석의 하원의원과 40석의 상원의원을 선출하기 위해 2010년 8월 21일에 실시되었다. 중도좌파 성향의 오스트레일리아 노동당과 중도우파 성향의 보수연립이 경쟁한 가운데 노동당과 보수연립이 모두 72석을 획득하였다. 투표율은 93.2%를 기록하였다.

선거 전 케빈 러드 총리는 탄소세 신설로 인해 지지도 하락을 겪게 되었다. 이에 노동당은 당초 예상과 달리 보수연립과 접전을 벌이게 되었으며, 선거 패배가 올 수 있음을 예상한 노동당은 러드 총리를 대표직에서 몰아낸 후 부총리였던 줄리아 길러드를 총리로 선출한다. 노동당의 내분으로 두 정당은 이전보다 더 혼전을 겪게 되었으며 선거 결과 72석을 양당이 얻게 되면서 1940년 총선 이후 최초의 헝 의회가 탄생하게 되었다.

총선 결과 양당은 무소속 및 소수 정당 의원들을 영입하기 위해 노력하였다. 우선 오스트레일리아 녹색당은 노동당 지지를 선언하였으며, 이후 노동당은 4명의 의원들을 추가로 영입하면서 정부를 구성할 수 있게 된다. 이 선거는 양당의 대표가 모두 영국에서 태어났다는 특이 기록도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