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산 이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화산 이씨(花山 李氏)
화산 이씨의 종문.
화산 이씨의 종문.
관향 황해북도 금천군
시조 이공온
주요 중시조 이용상
인구(2000년) 1,775명

화산 이씨(花山 李氏)는 베트남에서 유래한 한국의 성씨이다. 본관인 화산(花山)은 황해도 옹진군에 있는 지명이다(광복 당시 옹진군 북면 화산동리).

유래[편집]

화산 이씨는 비(非)중국계 귀화 성씨로 중시조는 이용상(李龍祥)이다. 시조는 베트남 리 왕조(이조)의 개국황제인 이태조 이공온(李公蘊·Lý Công Uẩn)이며, 중시조 이용상은 7대손이며, 6대 황제 영종 이천조(李天祚·Lý Thiên Tộ)의 일곱 번째 아들이다. 또한, 정선 이씨의 시조 이양혼과는 종손과 종조부 사이며, 1226년 정란에, 왕족들이 살해당하자 화를 피하기 위해 측근들을 데리고 바다에서 표류~ 황해도 옹진군 화산면에 정착했다고 전한다. 당시의 고려 고종은? 이를 측은히 여겨, 그에게 그 지역의 땅을 주었으며, 그를 화산으로 봉해져서 정착을 도왔으며, 원나라 침입 때 지역 주민들과 함께, 몽고군과 싸워 전과를 올렸으며, 이후 그의 후손들이 이용상을 시조로 받들어, 본관을 화산으로 삼았다.

현황[편집]

2000년 경제기획원의 인구조사 결과, 현재 대한민국에 230여 가구, 1,775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본관이 있는 황해도의 집성촌에 많은 인구가 살고 있을 것으로 추측된다.[1]

베트남과의 인연[편집]

화산 이씨 종친회에서 1995년 베트남을 방문했을 때, 도무오이 당서기장을 비롯한 베트남의 지도급 인사들이 이들을 환대하고 베트남인과 동등한 법적 대우 및 왕손 인정 등의 호의를 베풀었다. 베트남 인사가 한국을 방문할 경우, 이들을 방문하는 것도 관례가 되어, 화산 이씨가 양국 관계에서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해마다 리 왕조가 출범한 음력 3월 15일이면, 종친회장을 비롯한 종친회 간부들을 기념식에 초청하여 행사를 진행한다. 2002년 12월 베트남의 하노이 오페라 극장에서 화산 이씨의 시조가 된 이용상 왕자의 일대기를 공연했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성씨 정보. “화산 이씨 (花山 李氏)”. 《Surname.info》. 
  2. 장옥경 (2005년 11월 1일). “화산 李씨 종친회 운영위원 이상준 브릿지증권 사장”. 《신동아》. 2005년 11월호.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