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스 그리멜스하우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Hans Jakob Christoffel von Grimmelshausen.jpeg

한스 그리멜스하우젠(Hans Jakob Christoffel von Grimmelshausen, 1621/22년[1] ~ 1676년 8월 17일)은 독일의 민중소설가이다.

귀족적·학자적 교양 취미가 강조되던 풍조 밑에서 그의 오락적인 교훈소설(敎訓小說) <바보 이야기>는 이색적인 것으로 전(前)세기의 유산에 줄이 닿아 있는 보수적 문학 경향을 대표하는 것이다. 교묘한 요설(饒舌)과 풍자, 그리고 30년전쟁의 혼란기 특유의 생활감각을 일련의 피카레스크 소설(小說)속에 수록하고 있다. 그의 전기에 관해서는 불명한 점이 많다.

각주[편집]

  1. “Grimmelshausen, Hans Jacob Christoph von”. Encyclopedia Britannica. 2018년 8월 13일. 2018년 10월 17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그림멜스하우젠"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