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프 매거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35년 4월 제2권의 펄프 매거진 표지

펄프 매거진(Pulp Magazine)은 20세기 초반에 유행했던 싸구려 소설 잡지를 부르는 말로, 1896년 미국에서 처음 출판되기 시작해 1950년대까지 유행했다. 잡지가 값싼 갱지(Wood Pulp Paper)로 만들어져 있었기 때문에 펄프(Pulp)란 이름이 붙었으며, 펄프 매거진에 실린 소설 또는 잡지 자체를 펄프 픽션(Pulp Fiction)이라 부른다. 간단히 더 펄프스(The Pulps)라 부르기도 한다.

펄프 매거진의 내용은 장르 소설이 주를 이뤘는데, 그 종류는 판타지·갱·미스터리·추리물·SF·어드벤처·서부물·스포츠 등 다양했다.

개요[편집]

이 문단은 위키백과의 편집 지침에 맞춰 다듬어야 합니다. 더 좋은 문단이 되도록 문단 수정을 도와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3년 8월 9일에 문단의 정리가 요청되었습니다.)

""펄프 매거진(""Pulp magazines"", ""the pulps""라고 자주 언급됨)은 1896년부터 1950년대까지 출판된 비싸지 않은 픽션(fiction) 잡지이다. 전형적인 펄프 매거진은 가로 7 인치 (18 cm), 세로 10 인치 (25 cm), 두께 0.5 인치 (1.3 cm), 그리고 128 페이지 정도의 길이이다. 펄프 매거진은 해지고, 모서리가 정돈되지 않은 싸구려 종이에 인쇄되었다.

"펄프"라는 용어는 잡지가 인쇄될때 쓰인 값싼 나무 펄프 종이에서 파생되었다. 더 좋은 종이에 인쇄된 잡지들은 "글로시(glossies)" 혹은 "슬릭(slicks)"이라고 하였다. 초반 10년 남짓한 기간에 경쟁품 슬릭이 권당 25센트일 때 펄프는 대부분 한권당 10센트 정도의 가격이 책정되었다. 펄프는 페니 드레드풀(penny dreadful), 다임 노벨(dime novel), 19세기 단편 소설 잡지에서 파생되었다. 비록 많은 존경받는 작가들이 펄프에 기고하였음에도 불구하고, 펄프 매거진은 야하고 착취소설(exploitative stories), 선정적인 커버아트로 가장많이 기억되었다. 현대 슈퍼히어로(superhero) 코믹북(comic book)은 때때로 "히어로 펄프(hero pulps)"에서 유래하였다고 여겨진다. 왜냐하면 펄프 매거진은 자주 삽화가 들어간 소설 길이의 The Shadow, Doc Savage, The Phantom Detective 같은 영웅 캐릭터에 관한 이야기를 게재하였기 때문이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