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나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얼굴에 타나카를 바른 미얀마인

타나카(버마어: သနပ်ခါး)는 미얀마화장품자외선 차단제이다.[1][2] 칠리향을 비롯한 칠리향속 나무와 리모니아 나무 등 "타나카 나무"를 돌에 갈아 물에 희석시켜 바른다.[1][2]

각주[편집]

  1. 양보라 (2017년 6월 29일). “[잼쏭부부의 잼있는 여행] 22 미얀마 여인 뺨의 흰색 크림 정체는?”. 《중앙일보. 2018년 3월 13일에 확인함. 
  2. 김지아 (2013년 3월 23일). “[주말 MBN] 천연 자외선 차단제 '타나카'. 《매일경제. 2018년 3월 1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