콰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콰인(quine)은 자기 자신을 출력하는 프로그램이다. 메타프로그램의 일종이며, 간접 자기 참조에 대해 광범위하게 연구한 윌러드 밴 오먼 콰인의 이름을 따서 지어졌다.

여기서 별도의 입력(사용자로부터의 입력이나, 파일 시스템 접근 등)을 필요로 하는 프로그램은 콰인으로 인정하지 않는다. 이를 인정할 경우 사용자에게 소스 코드를 입력하도록 요구하거나, 파일 시스템으로부터 코드를 읽어서 자기 자신을 출력할 수 있을 것이다. 몇몇 프로그래밍 언어에서는 아무것도 들어 있지 않은 소스 코드를 인정하기도 하지만 이 또한 자명하기 때문에 콰인으로 인정하지 않는다. 이러한 빈 프로그램은 IOCCC에서 한 번 ‘최악의 규칙 위반’이라는 이름으로 수상하기도 했으며, 그 뒤로는 빈 프로그램을 인정하지 않도록 규칙이 바뀌었다.

역사[편집]

어떠한 계산 가능한 문자열이라도 출력할 수 있는 프로그래밍 언어는 클레이니의 재귀 정리에 따라 콰인을 만들 수 있다. 콰인의 아이디어는 폴 브래틀리(Paul Bratley)와 쟝 밀로(Jean Millo)의 Computer Recreations; Self-Reproducing Automata에서 처음 등장했는데, 브래틀리는 1960년대에 아틀라스 오토코드로 쓰여진 다음 프로그램을 보고 자기 자신을 출력하는 프로그램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고 한다.

%BEGIN
!THIS IS A SELF-REPRODUCING PROGRAM
%ROUTINESPEC R
R
PRINT SYMBOL(39)
R
PRINT SYMBOL(39)
NEWLINE
%CAPTION %END~
%CAPTION %ENDOFPROGRAM~
%ROUTINE R
%PRINTTEXT '
%BEGIN
!THIS IS A SELF-REPRODUCING PROGRAM
%ROUTINESPEC R
R
PRINT SYMBOL(39)
R
PRINT SYMBOL(39)
NEWLINE
%CAPTION %END~
%CAPTION %ENDOFPROGRAM~
%ROUTINE R
%PRINTTEXT '
%END
%ENDOFPROGRAM

예제[편집]

다음은 C로 짠 전통적인 콰인의 예이다. 이 프로그램은 ASCII 문자 집합을 사용해야 정상적으로 작동한다.

#include <stdio.h>
char S[] = "#include <stdio.h>%cchar S[] = %c%s%c;%cint main() { printf(S, 10, 34, S, 34, 10); return 0; }";
int main() { printf(S, 10, 34, S, 34, 10); return 0; }

여기서는 printf 함수의 포맷 문자열과 포맷 인자에 같은 문자열을 넣어서 S의 내용물을 출력하는 방법을 사용했다. 이 경우 C에서 탈출 문자로 사용하는 역슬래시(\)가 들어 갈 때 간단히 출력하기 힘들기 때문에, 10, 34와 같이 ASCII 문자 번호를 그대로 써서 역슬래시를 피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