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각 마스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청각 마스킹(Auditory Masking)이란 소리가 다른 소음, 잡음 등으로 인해 묻혀 들리지 않는 현상을 일컬으며, 음향 마스킹 또는 마스킹 효과(Masking Effect)라고도 한다. 음악 소리를 크게 틀어두면 주변 사람의 목소리가 잘 들리지 않는 것이 대표적인 예시이며, 이 때 음악 소리는 방해음(Masker), 사람의 목소리는 목적음(Maskee)이다.

음향학적으로 더 정확히 이야기 하면 방해음에 의해 음의 최소 가청 한계값이 상승하는 현상을 마스킹이라고 한다. 그리고 그 상승량을 마스킹 양 이라고 한다.

마스킹 현상은 두 소리의 주파수 영역이 가까우면 가까울수록 더 커진다. 또한, 방해음의 주파수가 목적음 보다 높을때 보다는 낮을때 마스킹 양이 더 커진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