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조 힐

조 힐 (Joe Hill: 1879년 10월 7일-1915년 11월 19일)은 미국의 노동운동가다. 스웨덴계 이주자 출신으로, 원래 이름은 조엘 에마누엘 헤글룬드(스웨덴어: Joel Emmanuel Hägglund)였으며 조지프 힐스트룀(Joseph Hillström)이라고도 했다.[1] 세계산업노동자연맹(IWW) 조합원이었다.[2] 스웨덴어가 모국어로, 1900년대에 영어를 배우면서 뉴욕 시에서 샌프란시스코에 이르기까지 각지에서 다양한 일을 전전했다.[3] 힐은 노조에서 작사가로 활동하면서 〈전도사와 노예〉,[4]부랑자〉, 〈노조에는 힘이 있네〉, 〈반란의 소녀〉 등 떠돌이 노동자들의 고되고 전쟁 같은 삶을 노래하는 민중가요 가사들을 썼고, 이런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노동자들을 조직하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했다.[5]

1914년, 솔트레이크 시의 식료품상인이자 전직 경찰인 존 모리슨(John G. Morrison)과 그 아들이 신원불상의 남자 두 명에게 총을 맞고 죽었다.[6] 같은 날 저녁 힐은 총상을 입고 병원을 찾았으며, 여자 문제로 싸움을 했다고 말했다. 힐은 어쩌다 다친 것인지 그 이상 구체적으로 말하지 않았으며, 이 총상을 이유로 모리슨 부자를 죽인 용의자로 기소된 뒤에도 침묵했다. 말 많은 재판 끝에 힐은 모살죄 혐의에 유죄를 선고받았다. 각계의 탄원, 정치적 논쟁, 국제적 연대에도 불구하고 힐은 1915년 11월 사형당했다. 노동계와 사회주의 진영에서는 힐의 죽음을 사법살인으로 여기고 있다.

각주[편집]

  1. “Joehill.org”. Joehill.org. 1915년 11월 19일. 2013년 7월 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3년 7월 14일에 확인함. 
  2. William M. Adler, The Man Who Never Died: The Life, Times, and Legacy of Joe Hill, American Labor Icon, Bloomsbury USA, 2011, pp. 92-94, 121
  3. Adler, The Man Who Never Died, 2011, pp. 115-119.
  4. Adler, William (2011), The Man Who Never Died: The Life, Times, and Legacy of Joe Hill, American Labor Icon, Bloomsbury USA, p.182.
  5. Adler, The Man Who Never Died, 2011, pp. 12-13, 206.
  6. Adler, The Man Who Never Died, 2011, pp. 44-52.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