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전식 감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전자공학에서 정전(靜電)식 감응(capacitive sensing) 기술은 정전용량 커플링 효과로 근접, 변위, 습도, 유량, 가속도 등에 의해 센서의 정전용량 값의 변화를 감지하는 장치를 의미한다.

정전식 감응 기술은 기계적인 방식과 비교해 신뢰성이 높고 수명이 길기 때문에 디지털 오디오 플레이어, 컴퓨터 디스플레이, 휴대전화태블릿과 같은 휴대기기 등의 인간 인터페이스 장치로써 널리 사용된다. 센서 패턴이 조밀해지면 스타일러스라 불리는 펜을 통한 터치도 가능해 그림그리기, 사인 입력 등도 가능하다.

구조[편집]

디스플레이 위에 정전식 터치패널이 있는 터치스크린은 인듐 주석 산화물과 같은 투명전극으로 이루어져 있다.[1] 터치패널의 표면에 센서가 부착되어 유리 표면에는 전하가 흐르는 상태가 된다. 유전체손가락을 화면에 대는 순간, 손가락 표면에는 유리판의 전하와 반대인 전하가 모이고, 이에 따라 유리판의 전하가 약간 상쇄되어 유리판 표면에서 측정되는 전기장이 약화된다. 이 변화가 일어난 위치를 센서가 감지하는 방식이다.[2][3]

방식[편집]

정전식 감응에는 셀프 방식과 뮤추얼 방식이 있는데, 셀프 방식은 센서 패턴 자체의 정전용량 값과 손가락등의 감지 대상에 의한 부하 정전용량의 합으로 표현되는 정전용량 값을 감지하는 것이다. 반면에 뮤추얼 방식은 두 개의 센서 사이에 형성된 상호 정전용량 값이 존재하고 감지 대상에 의해 상호 정전용량 값이 줄어드는 양을 감지한다. 뮤추얼 방식의 장점은 셀프 방식에 비해, 내구성이 우수하고, 구성 비용이 저렴하다.

정전식과 감압식의 차이[편집]

정전식 터치 방식은 여러 군데를 터치할 수 있는 멀티터치가 가능한데, 감압식 방식도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 정전식 터치 방식은 화면을 힘을 가해 누르는 것이 아니라 화면에 살짝만 닿거나 혹은 근접하기만 해도 인식이 되기 때문에 감압식 터치스크린에 비해서 조작감과 스크롤이 부드럽다. 정전식 터치 방식은 정전용량의 변화량을 이용하여 감지하기 때문에 비유전체인 가죽 장갑을 끼고 사용하거나 손톱, 혹은 일반 스타일러스 펜으로는 조작하기 어렵다. 다만 별도의 정전식 전용 스타일러스 펜을 사용하면 화면을 터치할 수 있다. 센서가 민감하기 때문에 주변 기기에 영향을 받을 수도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