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황오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개요[편집]

유황오리유황을 먹여키운 오리, 또는 그러한 오리로 만든 한국 음식이다. 이 있는 아미노산이 풍부하다.

가. 유황오리의 기원[편집]

이 '유황오리'의 개념은 오래전부터 있던 개념이 아니고 숨은 명의였던 인산(仁山) 김일훈(1909~1992)에게서 나온 전세계 현대 인류를 위한 처방 중 대표적인 것이다. 김일훈은 생존 시 늘 공업화학물질(농약포함)에 의한 공해독(공기와 물과 식품과 의류와 핵방사능 등/이것은 주로 결과적으로 암을 이룸)을 걱정하여 언급하였으며 가장 효과가 좋은 처방중 하나로써 유황오리 특히 토종오리에게 식힌 보리밥에 유황을 먹여 키운 유황오리를 죽염을 비롯 몇가지 약재와 함께 흠씬(최소 하루) 달여서 자주 먹으라고 하였다. 이렇게 먹여서 키울 경우 해독력이 강력한 토종은 거의 멀쩡한데 개량종은 반은 죽고 반은 살되 살아도 비실비실하다고. 여튼 제대로만 하면 체내의 독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이요 암에도 엄청난 효능이 있다고. 인산 김일훈은 이 뿐만이 아니라 듣도 보도 못한 여러가지 전무후무한 처방을 많이 알려주고 떠났는데 대부분의 약재는 우리 주변에서 구할수 있는 것들이다. 다만 지금은 모든 것이 오염되고 토종종자가 동식물을 막론하고 구하기 너무 힘들어 그것이 안타까울 뿐이다. 마치 누군가가 일부러 토종종자가 없어지게 배후 조작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이다. 다만 다행인 것은 토종이 아니더라도 효과가 약할지언정(약 20% 내외) 효과는 있다고 하였다. 원칙적으로 유황오리를 약으로 쓰기 위해서는 하나도 버리지 않고 통째로 삶는 것을 강조하였다. 요즘은 그렇게 구하기가 쉽지않은 것이 현실이다. 김일훈은 생전에 오리의 부리와 발톱 그리고 뇌에 해독의 힘이 응축되어 있다고 설하였다. 이는 닭에도 해당된다.


나. 유황오리 외에 언급된 것들[편집]

지구 인류를 앞으로 가면 갈수록 심해질 괴질병마에서 구제하기 위해 전생에 깨달은 각자로서 지구에 내려왔다고 자주 언급했던 김일훈은 여기서 언급한 유황오리 외에 토종돼지창자(특히 작은창자)와 옻닭 및 독사구더기 먹여키운 토종닭 그리고 동해산 바짝 말린 북어와 토산오이(토종오이/화독에 최고효과) 및 민물고둥(간에 최고)과 홍화씨(골절) 그리고 가장 유명한 '죽염' 등등 수많은 비방을 전해주고 떠났다. 앞서 언급한 것들은 익히 어느정도 알려진 것에 불과하다. 우리가 돼지고기를 즐겨먹는 것 부터 해서 숙취해소로 북어국을 먹는 것도 그렇고 의외로 우리에게 부지불식간에 언제부턴지 어디서부턴지 몰라도 많이 알려져 있는 것들이 많다. 알고보면 모두 인산 김일훈에게서 비롯된 지식들인 것이다. 서양의학을 위주로 공부한 사람들(의사들?)이 본다면 말도 안되는 처방이기도 하다. 그러나 그 효과는 해보지 않으면 알수가 없다. 김일훈은 이와 같은 비방을 일러주기 전 미리 수많은 임상을 거쳐 효과를 확인하고 죽어가는 사람을 살린 경우(심지어 대형병원에서 포기한 환자까지)도 상당하였다. 현재 서양의학이 인산김일훈이 설한 정보를 과학적으로 밝히려면 수천년 아니 수만년이 가도 어렵다고 하였다. 현재 의학 및 과학 수준이 그 정도라는 것이 될 것이다.

다. 먹어선 안된다고 알려준 식품[편집]

참고로 먹어선 안되는 식품으로 땅콩(비상독성이 존재)과 현미(고운겨에 독성존재)와 두부(간수에 간을 해지는 독성존재)를 자주 언급하였다. 우리가 알고 있는 상식과 다르지만 이 정보를 접한 분들은 주의하기 바란다. ※참고로 인산김일훈은 당시 언급하지 않았지만 우유(및 대부분의 유제품)와 고온화학추출법을 이용한 저가식용유(콩기름/카놀라;원래 공업용도목적/포도씨/현미;저가는 아니지만 독성을 품은 겨에서 화학추출/퍼미스오일;압착후 찌꺼기에서 화학추출/가격 및 손으로 놀러 짰을때 기름이 안나오는데 기름이라고 팔면 문제가 있는 것임을 기본으로 삼으면 됨)와 화학반응을 통한 경화유(수소첨가 및 에스테르화를 거친 식용으로 파는 고체상의 기름/대표적으로 마가린과 팜 및 팜핵경화유) 등도 먹으면 죽는 것들이다. 요주의 바란다. 기름은 우리몸(세포벽 등)을 이루고 운용(호르몬 등)하는 기본물질이며 인산김일훈의 가르침에 의하면 췌장에서 피(심장;64비선脾腺→간→췌장은 적혈생성/페;36비선脾腺→비장→수장→췌장은 백혈생성)로 화하는 성분이다. 어찌 소홀히 할수가 있을까. 한마디로 기름을 잘못되게 섭취하면 몸의 근본이 망가지고 병을 부르는 지름길인 것이다. 마트에서 구입시 반드시 첨가물 표기를 꼼꼼히 읽어보시길 바란다. (다행히 여러해 전 첨가물 표기가 거의 전부 표기하게끔 바뀌었다. 물론 아직도 꼼수는 쓰지만 그래도 양을 기준으로 상위 5가지만 표기했을 때보단 낫다.)

라. 관련서적 및 죽염[편집]

도서출판 광제원[1]에서 김일훈의 구술(강연내용 등)을 토씨하나 안바꾸고 거의 그대로 기록한 도서 및 관련 도서들을 편찬하였으며 김일훈의 둘째 아들(김윤세교수/인산가)을 중심으로 하여 유지를 펴기위해 노력(구술기록과 편찬도 이분이 한것)하고 있다. 인산가에서는 주로 '죽염'을 위주로 한다. 그 이유는 전세계 인류를 구하기 위해서는 가장 양이 많은 소금(태평양 바다에 무궁무진)을 원료로 한 '죽염'이 중요하다고 생전에 늘 언급했기 때문이 아닌가 추측된다. 대나무는 아주 잘 자라니 많이 키우면 된다고 했다. 어마어마한 고열로 소금을 아홉번 굽는 것은 소금에 유용성분 외에 우주 및 전 지구에서 흘러들어간 오염물질을 없애기 위한 것이라고. 현재 기술로도 9% 정도의 오염물질은 남게 된다고 하였다. 5천도 이상을 올려야 제대론데 이런 설비를 갖추기가 현재과학기술로도 불가능하다. 이런 내용을 담은 가장 대표적인 책이 '신약본초'이다. 또한 '인산가'로 검색하면 자세한 정보를 알수있다.


마. 기타내용들[편집]

또한 우리 국토의 비밀(백두산 천지와 감로정)과 우리 민족에게 새겨진, 약소국으로 살면서 얻은 과거의 아픈 기억들에 의한 유전결함(정신적인 것)도 토종약쑥(이것도 구하기 어렵다. 일반 아무 쑥을 쓰면 부작용 발생하니 요주의)을 이용하여 단전과 관원에 보통 5분정도의 쑥뜸을 수회 뜸으로써 어지간한 일에 눈하나 깜짝안하고 헤쳐나가는 우리 본래고유의 강한 불굴의 정신 또한 회복할 수 있으며 그것이 우리가 선진국을 넘어 선도국이 될 수 있는 길이라 언급하였다. 과거 수천년간 강대국 사이에서 고초를 겪으며 나라가 힘이 없으니 어찌할 방법이 없어 딸을 뺏기고 가족을 잃어도 울기만 하고 당할일은 다 당해왔으니 그 결과 간담과 심장이 쫄아들어 있다는 것이고 그것이 오랜세월을 거치며 유전적으로 손상을 일으켰다는 것이다. 그래서 지금 우리의 모습이 그렇게 초라하고 본의아니게 비열한 부분이 있는 것이라고. 그 아프고 힘든 과정(전쟁 등)속에서 어쩔수 없이 살기위해 택한 길이 바로 강자앞에서 비위를 맞추고 참는 것이었기 때문이라 설명하였다. 그것이 더욱 퇴색되다 보니 강자앞엔 알아서 기고 약자앞엔 갑질하는 그런 성향도 나타난 것이 아닐까? 삼일운동때도 왜는 공중에 총을 쏘고 우리 민족이 우리 민족의 심장에 총을 쐈다고. 고구려 멸망 이후로 또 신라 화랑도 퇴색 이후로 우리의 모습이란 참...

'죽염'은 인산가 외에도 비법을 전수받은 분들에 의해 여러군데(많지는 않고 2002년 전에 17여 곳에 달했다가 많이 줄었음)에서 제조하고 있는데 이는 인산김일훈의 뜻이기도 하다. 많은 사람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제조법을 비밀로 하지 않으셨다. 둘째 아들인 김윤세씨가 많은 수고와 노력을 들여 각 업체들이 협력할 수 있는 체계도 만들었다고 한다. 이상 간략하게 생각나는 대로 적었으니 더 관심이 있는 분들은 인산가 사이트나 도서관 등에서 김일훈의 어록 저서를 살펴보기 바란다.

  1. 인산 김일훈. 《신약본초》. 광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