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 7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윈도 7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계열의 일부
개발자 마이크로소프트
웹사이트 윈도 7 한국 공식 홈페이지
최신 버전 6.1 빌드 7601 SP1 (7601.17514.101119-1850) (2011년 2월 22일) (정보)
소스 형태 사유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마이크로소프트 EULA
커널 형태 하이브리드식 커널
언어 35가지 언어
업데이트 방식 윈도 업데이트
지원되는 플랫폼 IA-32, x86-64
지원 상태

RTM : 2013년 4월 9일 종료.

서비스 팩 1 : 2020년 1월 14일 종료예정.

윈도 7(윈도 세븐, Windows 7)은 마이크로소프트윈도 계열 운영 체제이다. 주로 데스크톱, 노트북 컴퓨터, 태블릿 PC, 미디어 센터 PC를 비롯한 개인용 컴퓨터용으로 개발되었다.[1] 윈도 7은 미국 시간 기준으로 2009년 7월 22일에 컴퓨터 제조 회사에 출시되었으며[2] 2009년 10월 22일에 6가지 에디션의 소매 버전으로 대중에게 출시되었다. 대중에게는 윈도 비스타가 출시된 지 3년이 채 되지 않은 날 출시하였다. 윈도 7의 서버용 버전은 윈도 서버 2008 R2이며 같은 시기에 출시되었다.

이전 버전인 윈도 비스타에서는 새로운 기능이 많이 도입되었으나 이와 달리 윈도 7은 윈도 비스타에서 이루어 놓은 응용 프로그램 및 하드웨어 호환성을 개선함과 더불어 윈도 계열의 중심적이고 점층적인 업그레이드에 집중하였다.[3] 2008년에 마이크로소프트사가 개최한 발표회에서는 멀티터치 지원, 새로운 작업 표시줄(슈퍼 바), 다시 설계된 윈도 셸, 홈 그룹으로 불리는 홈 네트워킹 체제[4], 그리고 성능 개선을 다루었다. 윈도 일정, 윈도 메일, 윈도 무비 메이커, 윈도 사진 갤러리와 같은 이전의 윈도에 있었던 일부 응용 프로그램들은 그 기능들 대부분은 프리웨어로 공개된 윈도 라이브 필수 패키지 제품군의 일부로 따로 제공하고 있다.[5]

개발 초기에는 윈도 블랙콤(Windows Blackcomb)이라는 코드네임으로 불렸으나, 2006년 1월부터는 코드네임 비엔나(Vienna)로 변경되었다. 윈도 7은 2009년 10월 22일에 출시되었다. 정식 버전의 빌드번호는 7600이고, 이전에 발표된 베타 버전에 비하여 2,000개 이상의 보안 및 버그 패치 실시, 시각 인터페이스 향상 등 다양한 기능을 포함하였다고 한다. 윈도 7은 32비트와 64비트로 개발되었으며 윈도 서버 2008 R2는 64 비트 버전만 출시되었다. 마이크로소프트 한국측에 따르면 윈도 7은 윈도 비스타와 97%의 응용 프로그램 호환성을 보여준다고 한다[6]

한편, 윈도 7 이후 출시된 차기 운영 체제는 NT 커널 기반의 윈도 8이며, 윈도 8 이후의 차기 운영체제로는 싱귤래리티(Singularity) 프로젝트에 기반을 둔 클라우딩 컴퓨팅용 미도리가 유력하다는 설이 있다. 2020년경에 발표될 미도리는 기본적인 구성이 윈도와 전혀 다른 운영 체제이므로 이름을 윈도로 쓰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

코드네임[편집]

마이크로소프트는 2007년 7월 셋째 주 올랜도에서 개최된 MS 세일즈 트레이닝 콘퍼런스에서 후속 모델 코드네임을 '7'(Seven)로 변경했다. 이 자리에서 3년 이내에 출시할 것을 공식 발표했다. 한편 비엔나의 코드네임이 '7'로 변경된 이유는 구체적으로 공개되지 않아 콘퍼런스에 참여한 이들은 혼란스러운 분위기였다. NT 계열의 운영 체제 XP(5.1), Vista(6.0)에 이은 7 버전이라고 추측되었으나, 윈도 7은 NT 6.1 커널을 사용한다.

2008년 10월 14일(대한민국 시간),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 비스타 팀 블로그에서는 코드명 윈도 7을 정식 명칭으로 사용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7] 이로써 윈도 7은 코드명을 그대로 제품 명칭으로 사용하는 두 번째 사례가 되었다.[8](첫 번째는 Windows ME이다. 코드네임 밀레니엄을 그대로 사용하였다.)

개발[편집]

역사[편집]

2000년 가을에 윈도 XP(2001년)와 서버 제품 윈도 서버 2003(2003년), 그리고 2005년 하반기 출시로 블랙콤(Blackcomb)이라는 윈도 버전에 앞서 계획되었다. (이를 휘슬러-블랙콤 프로젝트라고 일컫는다.) WinFS라는 이름의 고급 자료 기억 시스템과 자료 검색이 블랙콤을 위해 주된 기능으로 계획되었다. 이즈음, 빌 게이츠가 블랙콤에 대하여 언급한 기능은 "사용자가 입력한 문장을 인식하는 입력줄"이라고 언급하였다.[9]

윈도 XP 출시 이후 블랙콤 계획은 뒤로 미뤄졌으며, "롱혼"(Longhorn)이라는 코드 이름의 제품을 2년 앞선 2003년에 공개할 것이라고 선언하였다.[10] 그러나 2003년 중반에 롱혼은 블랙콤에 추가할 기능 가운데 몇 가지, 이를테면 WinFS, 데스크톱 창 관리자, 닷넷 프레임워크 기반의 새로운 버전의 시스템 구성 요소를 도입하기로 되어 있었으나, 단기간 만에 바이러스 등을 통한 결함이 발견되자 마이크로소프트는 개발 우선 순위를 변경하였다. 이로써 롱혼의 주된 개발은 윈도 XP윈도 서버 2003을 위한 새로운 서비스 팩 개발이 되었으며, 이로 인해 개발된 서비스 팩 1, 서비스 팩 2, 서비스 팩 3은 새로운 보안 중심의 기능들이 추가되었다. 윈도 비스타 개발은 운영 체제에 도입될 코드의 품질에 대한 걱정으로 말미암아 2004년 11월에 완전히 초기화되었다. 결국 롱혼에 추가될 WinFS, 차세대 보안 컴퓨팅 기반(NGSCB) 등의 다른 기능들은 준비되지 않았으며 윈도 비스타윈도 서버 2008에서 이러한 기능이 도입될 것으로 보이지 않았다.

블랙콤은 2006년 상반기에 비엔나로 이름이 변경되었다. 그러나 2007년 7월 20일 마이크로소프트사의 언급에 따르면, 윈도 비스타의 차기 제품의 경우 윈도 클라이언트 차세대 운영 체제의 내부 이름은 윈도 7이며, 그 이름은 수개월 전부터 보고된 바 있다고 하였다. 윈도 7에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8윈도 미디어 플레이어 12가 내장되어 있다.

하지만 블랙콤 프로젝트는 롱혼 프로젝트(윈도 비스타)로 인하여 정상적으로 가동되지 않았다. 정상적으로 가동되기 시작한 건 윈도 비스타 출시 직후였고, 빌드는 2008년 최초 유출되었다. (빌드 6519.)

윈도 7 출시 일정과 그 이후[편집]

  • 8월 6일, 윈도 7 RTM 버전이 MSDN 및 테크넷을 통해 배포되었다. 영문판만 제공되었다.
  • 8월 14일, 윈도 7 RTM 버전이 MSDN 및 테크넷을 통해 배포되었다. 이번에는 일본어, 독일어 등이 제공되었다.
  • 8월 22일, 윈도 7 RTM 버전이 MSDN 및 테크넷을 통해 배포되었다. 이번에 배포된 것은 기타 35개국 언어들이 공개되었으며, 한글판은 8월 29일에 공개되었다.[11] 한글판은 공개 후에 갑자기 목록에서 사라져서 휴지통의 속성 단축키 문제라는 이유와 불법복제 방지 등의 이유가 나돌았는데, 9월 3일에 완전히 일치하는 똑같은 버전이 다시 공개되었고,[12] 이는 데이터베이스의 몇몇 링크에서 다운로드 오류가 나서 수정이 필요했기 때문이라고 했다.[13][14]
  • 9월 3일, 윈도 7 엔터프라이즈 RTM 버전이 평가판으로 공개되었다.[15]
  • 10월 22일, 윈도 7이 전 세계에서 판매되기 시작한다. 공식 사이트에서 10월 22일부터 업데이트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다.

또한 대한민국에서 윈도 7 론칭파티가 개최되었다.[16]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영문판 윈도 7 얼티밋 에디션이 배포되었다.

목표[편집]

뉴스위크와의 인터뷰에서 빌 게이츠는 이 버전의 윈도가 사용자 중심적일 것이라고 살며시 말을 던졌다.[17] 빌 게이츠는 윈도 7이 성능 개선에도 초점을 둘 것이라고 말하였다.[18] 그 뒤에 스티븐 시노프스키는 엔지니어링 윈도 7(Engineering Windows 7) 블로그에서 이 점을 보충하여 설명하였는데, 그는 효율적이지 않은 코드 경로를 찾아내고 성능 저하를 막으려고 운영 체제의 수많은 부분의 성능을 측정하는 다양한 새로운 추적 도구들을 마이크로소프트사가 사용하였다고 하였다.[19]

회사의 상무인 빌 베그티(Bill Veghte)는 윈도 7로 업그레이드하려는 윈도 비스타 사용자들이 윈도 XP에서 업그레이드할 때 마주쳤던 장치 호환성 문제를 겪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하였다.[20] 2008년 10월 16일에 윈도 7에 대하여 언급한 마이크로소프트의 CEO 스티브 발머는 윈도 비스타와 윈도 7의 호환성을 증명하였는데[21] 실제로 WDDM 1.1 등의 일부 드라이버를 제외하면 비스타와 같은 드라이버를 사용하며 비스타용 드라이버로도 정상적으로 작동한다. 윈도 7은 윈도 비스타의 잘 다듬어진 버전이 될 것이라고 이야기하였다.[21]

기능[편집]

새로운 기능[편집]

윈도 7에는 많은 기능이 추가되었다.

     
  • 새로운 버전의 윈도 미디어 센터[26]
  • 개선된 미디어 기능
  • 윈도 탐색기에 포함되는 가젯
  • 시작 메뉴와 작업 표시줄로부터 항목을 시각적으로 고정하고 고정을 해제하는 기능
  • XPS 필수 패키지 (간단한 인쇄, 편집 기능)
  • 윈도 파워셸 통합 스크립팅 환경 (ISE)
  • 단위 변환, 프로그래머용 모드, 통계용 모드를 더하고 재설계된 계산기

제어판에는 다음과 같은 수많은 새로운 항목들이 추가되었다.[27]

  
  • 클리어타입 텍스트 조정
  • 디스플레이 색 보정 마법사
  • 가젯
  • 복구
  
  • 문제 해결
  • 작업 공간 센터
  • 위치 및 기타 센서
  • 자격 증명 관리자
  
  • 생체 인식 장치
  • 시스템 아이콘
  • 관리 센터
  • 디스플레이

컴퓨터의 보안과 유지를 아우르는 윈도 관리 센터(Windows Action Center)는 제어판에 새로 추가된 기능은 아니며 기존의 윈도 보안 센터로부터 이름이 바뀐 것이다. 윈도 7의 사용자 계정 컨트롤의 기본 설정은 신뢰를 받고 있는 응용 프로그램을 통하여 상승된 권한을 가지고 신뢰 받지 않은 소프트웨어의 실행을 허용하는 데 대해 비판을 받아왔다.[28]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의 커널 엔지니어 마크 러시노비치(Mark Russinovich)는 이러한 문제를 인정하였으나 새로운 설정에 의존하지 않는 다른 취약점이 있음을 내비치었다.[29] 윈도 7은 또, WIC를 사용하는 이미지 디코더를 추가함으로써 맥(Mac)과 같은 RAW 이미지 보기를 지원한다. 이를 통하여 RAW 이미지 미리 보기, 윈도 탐색기의 메타데이터 표시, 윈도 사진 뷰어와 윈도 미디어 센터의 완전한 크기로 보기, 슬라이드쇼의 기능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30]

작업 표시줄에도 변화가 있다.

  • 빠른 실행 도구 모음이 작업 버튼과 하나가 되어 작업 표시줄이 더 강화되었는데 마이크로소프트사는 이를 "슈퍼 바"(Superbar)로 부른다.
  • 점프 목록이라는 새로운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공통된 작업에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도와준다.[31]
  • 작업 표시줄 버튼을 다른 위치로 옮길 수 있다.

스크린샷에서 에어로 픽(Aero Peek→엿보기)이라는 새로운 기능을 증명하기도 했다. 이 기능은 눈에 보이는 모든 창을 투명하게 만들어서 바탕 화면을 빠르게 볼 수 있게 하는 기능이다.[32] 마이크로소프트의 한 대변인은 바탕 화면 위의 RSS 가젯을 참조하면서 "뉴스를 빠르게 보고자 하는 사용자들에게 유용할 것"이라고 언급하였다.[출처 필요]윈도 에어로의 디자인이 바뀌었다. 투명도가 달라졌으며 윈도 비스타와는 달리 창의 테두리와 작업 표시줄은 윈도 에어로가 적용되는 동안 창을 최대화할 때 어둡게 바뀌지 않는다. 그 대신 윈도 7에서는 창을 최대화할 때 에어로 투명도를 그대로 유지한다.

윈도 7은 개발자들을 위해 SOAP 기반의 웹 서비스를 기계어로 작성하도록 지원하는 새로운 네트워킹 API(닷넷 기반의 WCF 웹 서비스와는 반대),[33] 응용 프로그램 설치 시간을 줄이는 새로운 기능, 간소화된 사용자 계정 컨트롤(UAC) 확인 절차, 단순화된 설치 패키지 개발,[34] 그리고 새로운 확장 언어 서비스 API를 통한 개선된 국제화 지원을 포함하고 있다.[35]

WinHEC 2008에서 마이크로소프트는 30비트와 48비트의 색이 scRGB (HDMI 1.3이 xvYCC로 변환하고 출력할 수 있음)라는 넓은 색역과 더불어 윈도 7에서 지원될 것이라고 발표하였다. 윈도 7에 지원되는 이 비디오 모드들은 16비트 sRGB, 24비트 sRGB, 30비트 sRGB, 그리고 확장 색역 sRGB가 포함된 30비트, 그리고 48비트 scRGB이다.[36][37] 마이크로소프트는 또한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에 대한 더 나은 지원을 검토하고 있으며 윈도 7은 독자적으로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의 사용 여부를 알아낼 수 있을 것이다.[38] 그 결과 윈도 7은 SSD의 구조적 특징을 고려한 장치 인터페이스 명령어인 TRIM을 기본 지원한다.

윈도 7에는 스페이드(Spades), 백개먼(Backgammon), 체커(Checkers)의 온라인 버전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인터넷 익스플로러 8과 윈도 미디어 플레이어 12도 포함되어 있다.

사용자들은 윈도 비스타에서 할 수 있는 것보다 윈도 구성 요소를 더 많이 사용하지 않도록 설정할 수 있다. 사용하지 않도록 설정할 수 있는 새로운 항목으로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윈도 미디어 플레이어, 윈도 미디어 센터, 윈도 검색, 그리고 윈도 가젯 플랫폼이 있다.[39] 윈도 7은 13개의 추가적인 소리 구성표(델타, 도시, 라가, 문자, 붓글씨, 사바나, 소나타, 오후, 유산, 정원, 축제, 풍경, 황홀)가 있다.[40] 윈도 버추얼 PC로 새로 이름을 부여 받은 새로운 버전의 마이크로소프트 버추얼 PC는 윈도 7 프로페셔널, 엔터프라이즈, 얼티밋 에디션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41] 이 프로그램을 통하여 윈도 XP 모드를 비롯한 여러 개의 윈도 환경을 한 대의 컴퓨터에서 사용할 수 있게 하며 기본적으로는 인텔 VTAMD-V가 필요하다. (다만 일부 패치를 통하여 이러한 CPU 제한을 풀 수 있기는 하다.[42]) 윈도 XP 모드는 가상 머신에서 윈도 XP를 구동하여 윈도 XP에서 실행 중인 응용 프로그램들을 윈도 7 바탕 화면에 보이도록 만들어 준다.[43] 그뿐 아니라 윈도 7은 가상 하드 디스크 (VHD)를 일반 자료 기억 장치로 마운트할 수 있는 기능을 지원하며 윈도 7의 부트로더는 윈도 시스템을 VHD로부터 시동할 수 있다.[44] 윈도 7의 원격 데스크톱 프로토콜 (RDP)은 영상 재생 및 3차원 게임을 비롯한 실시간 멀티미디어 응용 프로그램의 지원을 강화하므로 원격 데스크톱 환경에서 다이렉트X 10을 이용할 수 있게 한다.[45] 윈도 비스타 스타터 에디션에 존재하였던, 응용 프로그램을 세 개만 실행할 수 있게 한 제한은 윈도 7에는 해당되지 않는다.[46]

없어진 기능[편집]

윈도 7이 수많은 새로운 기능을 포함하고 있지만, 윈도 비스타의 일부였던 수많은 기능들과 여러 프로그램들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거나 변경되었기에 일부 기능이 제거되는 결과를 낳게 되었다. 윈도 비스타에 존재하지만 윈도 7에서 없어진 기능은 다음과 같다.

소비 형태와 반응[편집]

윈도 7 홈 프리미엄을 구동하고 있는 삼성 N145 플러스 넷북.

2009년 7월에 Amazon.co.uk의 윈도 7 선주문이 처음 17주나 걸렸던 윈도 비스타의 수요를 단 8시간만에 압도하였다.[50] 이는 이전 최고 기록이었던 7번째 해리 포터 책의 판매를 깨고 아마존 사상 유례 없는 선주문이 되었다.[51] 36시간 뒤 64비트 버전의 윈도 7 프로페셔널과 얼티밋 에디션이 일본에서 매진되었다.[52] 출시한 지 2주가 되었을 때 시장 점유율이 애플맥 OS X 최신 운영 체제인 맥 OS X 스노 레퍼드의 점유율을 앞섰다고 발표하였다.[53][54] 넷 애플리케이션스(Net Applications)에 따르면 윈도 7은 3주도 채 안 되어 4%의 시장 점유율에 도달하였다고 하였다. 이와 비교하여 이전작인 윈도 비스타가 그만큼 도달하는 데에 6개월 걸렸다.[55] 2010년 3월 4일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 7 라이선스를 90,000,000개 넘게 팔았다고 발표하였다.[56] 2010년 4월 23일에 윈도 7은 150,000,000개의 복사본이 팔려나갔는데 이는 1초에 7개의 복사본이 팔려나가게 되어 역사상 가장 빠른 운영 체제 판매를 기록하였다.[57][58] 2010년 6월 윈도 업데이트의 전 세계 데이터를 기반으로 보면 윈도 7 PC의 46%가 윈도 7 64비트 에디션을 사용하고 있다.[59] NPD 그룹의 스티픈 베이커(Stephen Baker)에 따르면 미국에서 2010년 4월 동안 77%의 개인용 컴퓨터에 64비트 에디션의 윈도 7이 설치되어 있었다고 한다.[60] 2010년 7월 22일 기준으로 윈도 7은 175,000,000장의 복사본이 팔려나갔다.[61]

윈도 7의 리뷰는 매우 긍정적인데 이전작 윈도 비스타와 비교할 때 이용성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CNET은 윈도 7 홈 에디션 프리미엄에 다섯 별 중 4.5 별을 주면서[62] "(윈도 7은) 비스타가 가져야 했던 것 이상을 가졌고 마이크로소프트가 가야할 곳이다.[63]"라고 언급하였다. PC 매거진은 5점 만점에 4점을 주면서 윈도 7이 윈도 비스타에 비해 호환성 문제가 거의 없고 도구 모음이 다시 편성되었으며 홈 네트워킹이 단순해졌고 시동 시간이 빨라지는 등의 "큰 개선"이 있었다고 설명하였다.[64] 맥시멈 PC는 윈도 7에 10점 만점에 9점을 주면서 윈도 7을 이용성과 보안 면에서 "엄청난 도약"(massive leap forward)이라고 말하였으며 새로운 작업 표시줄에 대해서는 "들어간 것만으로도 값어치가 있다"(worth the price of admission alone)며 찬사를 보냈다.[65] PC 월드는 윈도 7을 윈도 XP의 "훌륭한 후계자"(worthy successor)라고 부르면서 속도 벤치마크에서 윈도 7은 윈도 비스타보다 조금 더 빠르다고 언급하였다.[66] 또, PC 월드는 윈도 7을 올해(2009년)의 가장 좋은 제품 가운데 하나로 선정하였다.[67] 윈도 7 리뷰에서 엔가젯(Engadget)은 마이크로소프트가 "강력한 발걸음"(strong step forward)을 내딛었으며 속도가 특히 넷북 영역에서 윈도 7의 주된 판매 포인트라고 언급하였다.[66] 테크레이더는 별 다섯 개를 주면서 이제까지의 윈도 가운데 최고의 버전으로 불렀다.[68] 뉴욕 타임스[69], USA 투데이[70], 월 스트리트 저널[71], 텔레그레프[72] 또한 윈도 7을 호의적으로 바라보았다.

일부 비스타 얼티밋 사용자들은 윈도 7의 가격과 업그레이드 옵션에 우려를 나타냈다.[73][74] 윈도 비스타를 윈도 7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싶은 윈도 비스타 얼티밋 사용자들은 윈도 7 얼티밋으로 업그레이드하거나 새로 설치하기 위하여 219.99 달러를 내야 한다.[75]

에디션[편집]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윈도 7을 여러 버전으로 나누어 판매한다. 에디션이 낮을수록 저렴하지만 제한되는 기능이 있으며, 스타터의 경우 OEM 라이선싱으로만 판매하며 경량화에 초점을 맞춘 에디션이다. 또한 기업용으로 판매하는 엔터프라이즈가 있으며, 제일 많은 기능을 가진 버전은 얼티밋이다.

따라서, 대한민국에 보급되는 윈도 7의 종류는 모두 10개이다. ('얼티밋'의 발음에 주의할 것.)

  • 윈도 7 스타터 K (Starter K) (제조사에만 판매)
  • 윈도 7 스타터 KN (Starter KN) (제조사에만 판매)
  • 윈도 7 홈 베이직 K (Home Basic K) (정식 출시하지 않음)
  • 윈도 7 홈 베이직 KN (Home Basic KN) (정식 출시하지 않음)
  • 윈도 7 홈 프리미엄 K (Home Premium K)
  • 윈도 7 홈 프리미엄 KN (Home Premium KN)
  • 윈도 7 프로페셔널 K (Professional K)
  • 윈도 7 프로페셔널 KN (Professional KN)
  • 윈도 7 얼티밋 K (Ultimate K)
  • 윈도 7 얼티밋 KN (Ultimate KN)

더 많은 기능이 있는 윈도 7 에디션으로 업그레이드하려는 사용자들은 윈도 애니타임 업그레이드를 이용하여 업그레이드판을 구매하여 새로운 기능을 맛볼 수 있다.[76][77][78]

마이크로소프트는 가정용으로 윈도 7 홈 프리미엄을 제공하고 있는데 최대 세 대의 개인용 컴퓨터에 설치할 수 있게 하고 있다.[79] 이 가정용 제품 비용은 미국 기준으로 259.99 달러이다.[80] 처음 출시되고 몇 주 동안은 149.99 달러에 구매할 수도 있었다.[79]

마케팅[편집]

윈도 7에는 각기 다른 에디션을 이루며 개별적인 요구에 따라 시장이 형성되어 있다.[81] 각 에디션(스타터, 홈 베이식, 홈 프리미엄, 프로페셔널, 엔터프라이즈, 얼티밋) 가운데 스타터 에디션은 저가 노트북용으로, 홈 베이식은 신흥 시장용으로, 홈 프리미엄은 일반 가정 사용자용으로, 프로페셔널은 비즈니스용으로, 엔터프라이즈는 대기업 및 대형 비즈니스용으로, 얼티밋은 모든 기능을 필요로 하는 열정 있는 사용자들을 위해 개발되었다.[81] 이에 따라 한국에서는 홈 베이직이 판매되는 것을 볼 수 없다. 윈도 비스타가 스타터 에디션을 개발도상국에서의 마케팅에 이용한 것과는 반대이다.[출처 필요]

무료 업그레이드 행사[편집]

2009년 6월 26일부터 윈도 7 업그레이드 스티커를 부착한 윈도 비스타 제품을 구매해 업그레이드 행사에 등록하면 윈도 7 출시 후 무료로 업그레이드를 받을 수 있다.

학생 프로모션[편집]

2009년 9월 18일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 7의 학생 할인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언급하였다. 그 뒤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학생을 대상으로 업그레이드 패키지 프로모션을 진행하였다.[82] 미국영국에서 시행되었고 이와 비슷한 방식으로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 한국, 멕시코, 프랑스, 인도에서도 시행되었다. .edu, ac.kr과 같은 유효한 학생 전자 우편 주소를 보유한 학생들은 윈도 7 홈 프리미엄이나 프로페셔널을 30 달러의 가격에 신청할 수 있었다.[83][84] 대한민국에서는 미화로는 49.95달러이며 한화로는 39,900원에 진행하였다. 2010년 1월 5일에 이 혜택의 제공은 종료되었으며 대한민국에서는 3월 1일자로 종료되었다.[85] 현재 대학생 오피스 프로모션에서 89,900원에 판매하고 있다.

하드웨어 요구 사항[편집]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 7을 동작시키는 시스템의 최소 사양을 공개하였다.[86] 32비트 버전의 요구 사양은 윈도 비스타의 프리미엄 에디션에 대한 권장 사양과 거의 같지만 64비트 버전의 경우 윈도 비스타의 프리미엄 에디션보다 요구 사양이 더 높은 편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사용자의 컴퓨터가 윈도 7과 호환되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윈도 7 업그레이드 관리자를 공개하였다.[87]

윈도 7 최소 하드웨어 요구 사양[86]
구조 32비트 64비트
프로세서 속도 1 GHz 프로세서
메모리 (램) 1 GB의 램 2 GB의 램
그래픽 카드 다이렉트X 9.0 호환 장치 (128MB의 그래픽 메모리, 윈도 에어로 기준)
HDD 남은 공간 16 GB의 사용 가능한 디스크 공간 20 GB의 사용 가능한 디스크 공간
광학 드라이브 DVD 드라이브 (DVD/CD 매체로 설치할 때에만)

일부 기능을 사용하기 위한 추가 요구 사항:[86]

  • 윈도 XP 모드는 기본적으로는 1 기가바이트의 별도의 램과 15기가바이트의 하드 디스크 여유 공간, 그리고 인텔 VT, AMD-V를 허용하는 하드웨어 가상화를 뒷받침하는 프로세서를 요구한다. 그러나 2010년 3월 17일 마이크로소프트가 공개한 KB977206 패치를 통해 이 요구사항은 제거되었다.
  • 윈도 미디어 센터 (홈 프리미엄, 프로페셔널, 엔터프라이즈, 얼티밋에 들어 있음)는 텔레비전 방송을 수신하고 녹화하기 위한 TV 수신카드를 요구한다.

물리 메모리 제한[편집]

윈도 7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의 최대 용량은 윈도 버전이 어떠한지, 또 32비트 / 64비트 버전 여부에 따라 다르다.[88] 다음 표는 지원되는 최대 물리 메모리의 양을 나타내고 있다:

윈도 7 버전의 물리 메모리 제한[88]
버전 32비트 윈도의 제한 64비트 윈도의 제한
윈도 7 얼티밋 4 GB 192 GB
윈도 7 엔터프라이즈 4 GB 192 GB
윈도 7 프로페셔널 4 GB 192 GB
윈도 7 홈 프리미엄 4 GB 16GB
윈도 7 홈 베이직 4 GB 8GB
윈도 7 스타터 2 GB 제공되지 않음

멀티 코어 프로세서와 멀티 프로세서의 개수 제한[편집]

윈도 7이 1개의 물리 프로세서에 지원하는 최대 코어의 수는 32비트의 경우 32개, 64비트의 경우 256개이다. 윈도가 지원하는 물리 프로세서의 최대 개수는 프로페셔널, 엔터프라이즈, 얼티밋의 경우 2개, 스타터, 홈 베이직, 홈 프리미엄의 경우 1개이다.[89]

서비스 팩[편집]

서비스 팩 1[편집]

2010년 4월에, 2010년 3월 27일자로 된 윈도 7 서비스 팩 1 빌드가 유출되었다.[90][91] 이 유출된 서비스 팩의 빌드 번호는 6.1.7601.16537.amd64fre.win7.100327-0053였으며 설치본은 이전 버전의 윈도용 서비스 팩의 것보다 속도가 훨씬 빠른 것으로 보고되었다.

2010년 10월 26일에 윈도 7 서비스팩 1의 정식 후보 버전이 공식 공개되었다.[92]

2011년 2월 9일에 마이크로소프트는 공식적으로 윈도 7과 윈도 서버 2008 R2용 서비스 팩 1의 RTM 버전을 OEM 파트너에 공개하였다. 그 뒤 MSDN과 테크넷 구독자 및 볼륨 라이선스 고객들은 윈도 7과 윈도 서버 2008 R2 SP1을 내려받을 수 있게 되었다. 현재는 윈도 7과 윈도 서버 2008 R2 SP1을 마이크로소프트 다운로드 센터와 윈도 업데이트를 통해 내려받을 수 있다. 버전 번호는 "6.1.7601.17514.101119-1850"이다.[93]

2011년 2월 22일에 윈도 7 서비스 팩 1 (SP1)이 정식으로 출시되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 서비스 팩이 이전 버전의 윈도, 특히 윈도 비스타에서 출시해왔던 서비스 팩 보다 상당히 크기가 작을 것임을 시사하였다.[94][95] 서비스 팩 1은 이미 윈도 업데이트를 통하여 전달하였던 모든 패치와 핫픽스를 비롯하여 사소한 업데이트들을 포함할 것이며 USB 3.0 지원에 이어 블루투스 성능 개선, 또 차기 리모트 FX 기술을 이용하여 업데이트된 원격 데스크톱 클라이언트가 추가될 것으로 내다보았다.

서비스 팩 2[편집]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 7 서비스 팩 2를 배포할 계획이 없다고 발표했다.[96]


지원[편집]

윈도 7은 2012년 10월, 그 뒤를 잇는 윈도 8이 발표된 이후, 윈도 7 RTM 버전의 지원이 2013년 4월 9일에 중단되었다. 아직 상당수는, 윈도 8 출시 이후에도 윈도 7을 많이 사용하고 있으므로 계속해서 연장 지원을 받으려면 서비스팩 1로 업데이트 해야 계속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윈도 7의 일반지원은, 오는 2015년 1월 13일 중단될 예정이다. 그리고 서비스팩 1을 포함한 연장지원은 2020년 1월 14일에 중단될 예정이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Ricciuti, Mike (July 20, 2007). Next version of Windows: Call it 7. CNET 뉴스.
  2. Windows 7 Has Been Released to Manufacturing
  3. Windows 7 Unveiled Today at PDC 2008
  4. How Libraries & HomeGroup Work Together in Windows 7
  5. The Complete Windows Experience – Windows 7 + Windows Live
  6. Network Security Conference 2009, 튜토리얼 Track B, Session 1 에서 발표. 2009년 4월 15일
  7. Introducing Windows 7 - Windows Vista Team Blog - The Windows Blog
  8. http://www.zdnet.co.kr/news/enterprise/os/0,39031185,39174088,00.htm
  9. Bill Gates Speech Transcript - Professional Developers Conference 2000
  10. http://www.theregister.co.uk/2001/10/24/gates_confirms_windows_longhorn
  11. snoopy
  12. MANDOO : MS Technet Windows 7 한글판 드디어 재개시!
  13. TechNet/MSDN 유료 구독자 사이트에 Windows 7 한글판 재등록!!! - 꼬알라의 하얀집... 그 두 번째 이야기~ - Site Home - TechNet Blogs
  14. snoopy
  15. snoopy : Windows 7 Enterprise 90일 평가판 무료 다운로드
  16. 윈도 7 론칭파티 파워블로거 초청 이벤트 -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17. http://www.msnbc.msn.com/id/16934083/site/newsweek/page/4/print/1/displaymode/1098/
  18. Bill Gates: Japan—Windows Digital Lifestyle Consortium
  19. Continuing our discussion on performance - Engineering Windows 7 - Site Home - MSDN Blogs
  20. Windows 7 Will Not Inherit the Incompatibility Issues of Vista - Promises Microsoft - Softpedia
  21. Ballmer: It's ok to wait until Windows 7; Yahoo still 'makes sense'; Google Apps 'primitive' | ZDNet
  22. Windows 7 Takes More Advantage Of Multi-Core CPUs - Windows 7
  23. Windows 7 to get parallel-processing tweaks | All about Microsoft | ZDNet.com
  24. Windows 7 to get parallel-processing tweaks | PC Tips
  25. Windows 7 enters parallel universe - VISTA.BLORGE
  26. Wolfgang, Gruener (2008년 1월 16일). TG Daily — Windows Vista successor scheduled for a H2 2009 release?. TG Daily. 2008년 1월 17일에 확인.
  27. ThinkNext.net: Screenshots from a blogger with Windows 7 M1
  28. Windows 7 UAC flaw: "Pandora's box of all vulnerabilities" | ZDNet
  29. User Account Control: Inside Windows 7 User Account Control
  30. How to add Mac-like RAW image support to Windows 7, Vista, XP
  31. Softpedia (2008 November). Windows 7 User Interface – The Superbar (Enhanced Taskbar). 2008년 11월 12일에 확인.
  32. Windows 7: Some Minor Improvements, No Game Changer
  33. Windows 7: Web Services in Native Code. PDC 2008. 2008년 9월 26일에 확인.
  34. Windows 7: Deploying Your Application with Windows Installer (MSI) and ClickOnce. PDC 2008. 2008년 9월 26일에 확인.
  35. Windows 7: Writing World-Ready Applications. PDC 2008. 2008년 9월 26일에 확인.
  36. WinHEC 2008 GRA-583: Display Technologies. Microsoft (2008년 11월 6일). 2008년 12월 4일에 확인.
  37. Windows 7 High Color Support. Softpedia (2008년 11월 26일). 2008년 12월 5일에 확인.
  38. Windows 7 SSD support for netbooks.
  39. Beta to RC Changes – Turning Windows Features On or Off - Engineering Windows 7 - Site Home - MSDN Blogs
  40. Paul Thurrott's SuperSite for Windows: Windows 7 Build 7048 Notes
  41. Windows Virtual PC: Home Page
  42. XP Mode works with no CPU Virtualization support Hotfix
  43. http://download.microsoft.com/download/7/5/A/75A2C993-BFCC-47D0-8B6C-7C8CE2BA9833/Windows%20XP%20Mode%20for%20Windows%207_brochure.pdf
  44. http://www.microsoft.com/downloads/info.aspx?na=90&p=&SrcDisplayLang=en&SrcCategoryId=&SrcFamilyId=80ede31d-3509-407b-a896-0beea8705589&u=http%3a%2f%2fdownload.microsoft.com%2fdownload%2f7%2f0%2fF%2f70FE9C38-08D1-4FCC-BEF8-42B47DD968FE%2fWindows7VHDBoot.wmv
  45. Windows 7 Presentation Virtualization: Graphics Remoting ( RDP) Today and Tomorrow | pdc2008 | Channel 9
  46. Let’s talk about Windows 7 Starter
  47. Steven Sinofsky's clarification on removal of classic Start menu and taskbar
  48. Thurrott, Paul (12 November, 2008). Windows 7 feature focus. Paul Thurrott's SuperSite for Windows. 2008년 11월 22일에 확인.
  49. Storage Networking Platform Features in Windows 7/Server 2008 R2
  50. BBC NEWS | Technology | Windows 7 flies off virtual shelf
  51. Windows 7 set to break retail records | Technology | The Guardian
  52. 64bit版Windows 7は人気でやや品薄、週明けには回復?
  53. October 2009 OS stats: Windows 7 passes Snow Leopard, Linux
  54. Neowin.net - Windows 7 surpasses Snow Leopard in under two weeks
  55. Windows 7 use continues to climb | Microsoft - CNET News
  56. http://digitaldaily.allthingsd.com/20100304/windows-7-90-million-licenses-sold-in-4-months/
  57. Windows 7: 150 Million Copies Sold
  58. 150 Million Licenses of Windows 7 Sold, Windows Live Betas Announced
  59. 64-Bit Momentum Surges with Windows 7
  60. Microsoft: Windows 7 makes 64-bit headway | Microsoft - CNET News
  61. Windows 7 Momentum Continues: 175 Million Licenses Sold
  62. Microsoft Windows 7 Review (Home Premium) - Windows - CNET Reviews
  63. 영어 주해: is more than what Vista should have been, [and] it's where Microsoft needed to go.
  64. Microsoft Windows 7 Review & Rating | PCMag.com
  65. Windows 7 Review: XP vs Vista vs 7 in 80+ Benchmarks | Maximum PC
  66. Windows 7 review - Engadget
  67. The PC World 100: Best Products of 2009 - PCWorld
  68. Microsoft Windows 7 review from TechRadar UK's expert reviews of Operating systems
  69. State of the Art - Windows 7 Cleans Up a Misstep - NYTimes.com
  70. After Vista, Windows 7 is a giant leap for Microsoft - USATODAY.com
  71. A Review of Windows 7 - WSJ.com
  72. Microsoft Windows 7 review - Telegraph
  73. Some Vista users say they're getting the Ultimate shaft | Beyond Binary - CNET News
  74. http://www.computerworld.com/s/article/9135121/Vista_Ultimate_users_fume_rant_over_Windows_7_deals
  75. Purchase Windows 7 Upgrades and Featured Accessories
  76. Paul Thurrott's SuperSite for Windows: Windows 7 Product Editions Overview
  77. A closer look at the Windows 7 SKUs
  78. All Windows 7 Versions—What You Need to Know - Release Date, Cost, and Upgrades - OS, Software & Networking by ExtremeTech
  79. When will you get Windows 7 RTM?
  80. Amazon.com: Microsoft Windows 7 Home Premium Upgrade Family Pack (3-User): Software
  81. All Windows 7 Versions--What You Need to Know. ExtremeTech (2009년 2월 5일). 2010년 8월 2일에 확인.
  82. 윈도 7 학생 프로모션 안내 #1
  83. Microsoft UK Education - Home - Ultimate Steal
  84. Neowin.net - Microsoft: Students to get Windows 7 for £30/$30
  85. 학생 프로모션 안내 #2
  86. Windows 7 system requirements. Microsoft.
  87. Download details: Windows 7 Upgrade Advisor
  88. Memory Limits for Windows Releases. 마이크로소프트. 2010년 6월 25일에 확인.
  89. http://www.microsoft.com/windows/windows-7/get/system-requirements.aspx
  90. Windows 7 SP1 Beta Hits the Torrents
  91. Windows 7 Service Pack 1 leaks out | News | TechRadar UK
  92. http://www.neowin.net/news/windows-7-sp1-rc-released
  93. http://windowsteamblog.com/windows/b/bloggingwindows/archive/2011/02/09/announcing-availability-of-windows-7-and-windows-server-2008-r2-sp1.aspx
  94. Microsoft: Few issues to address with Windows 7 Service Pack 1 | News | TechRadar UK
  95. http://www.computerworld.com/s/article/9172738/Microsoft_announces_Windows_7_SP1
  96. http://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699291&g_menu=020600&rrf=nv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