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추 (후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양추(楊醜, ? ~ 198년? 199년?)는 후한 말기의 무장이다. 대사마 장양의 부장이다.

모반[편집]

장양은 평소에 동향인 여포와 교분이 있었기 때문에, 건안 3년(198년), 조조여포를 공격하여 팽성을 함몰하고 하비로 몰아붙이자, 장양은 여포를 구원하려고 했다.[1][2] 양추는 장양을 살해하고 조조에게 호응했으나, 장양의 부장 수고에게 살해당했다.[2][1][3] 양추가 장양을 살해한 시기는 장양의 살해자를 밝힌 기록들에서는 건안 4년(199년)으로 밝히고 있으나,[1][2][3] 《후한서》 본기에서는 장양의 살해자를 구체적으로 명시하지 않고 건안 3년(198년) 11월로 기록하였으며,[4] 《자치통감》은 이에 따랐다.[5]

주석[편집]

  1. 진수, 《삼국지》 권1 무제기
  2. 진수, 《삼국지》 권8 2공손도4장전
  3. 범엽, 《후한서》 권72 열전제62
  4. 범엽, 《후한서》 권9 효헌제기
  5. 사마광, 《자치통감》 권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