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로 송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야로 송씨 (冶爐 宋氏)
야성 송씨 (冶城 宋氏)
관향경상남도 합천군 야로면
시조송맹영(宋孟英)
주요 인물송희규, 송광벽, 송종익
인구(2015년)20,201명

야로 송씨(冶爐宋氏)는 경상남도 합천군 야로면을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이다.

역사[편집]

시조 송맹영(宋孟英)이 고려 목종 때 간의대부(諫議大夫), 총부의랑(摠部議郞)을 지내고 야성군(冶城君)에 추증되었다고 한다.

조선시대에는 문과 급제자 19명을 배출하였다.[1]

분파[편집]

15세부터 직장공파(直長公派), 상호군공파(上護軍公派), 대호군공파(大護軍公派), 현령공파(縣令公派), 선전공파(宣傳公派)로 나누어졌다.

인물[편집]

  • 송희규(宋希奎, 1494년 ~ 1558년) : 1519년 별시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상주목사·대구도호부사 등을 지내고, 1547년 사헌부 장령으로 윤원형(尹元衡)의 전횡을 탄핵하여 상소하다가 유배당하였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