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둘 라흐만 야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압둘 라흐만 야쿱(Abdul Rahman Ya'kub)은 말레이시아의 정치인으로, 사라왁주의 총리와 총독을 지낸 인물이다. 1970년 총리로 취임하여 1981년까지 재직하였고, 이후 압둘 타입 마흐무드에게 권력을 이양하고 총독이 되었으나 1987년 사임했다. 재직 중 강경 본토화를 추진하여 독립운동가들의 비판을 사기도 했다.

2015년 사망했으며, 유해는 쿠칭에 안장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