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세이 파이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알렉세이 파이코(Aleksei Faiko, 러시아어: Алексей Михайлович Файко, 1893년 ~ 1978년)은 소비에트 연방극작가다.

그가 세상에 알려진 것은 1923년 혁명극장에서 상연된 <륄리 호(湖)>이며, 이 밖에 <부브스 선생> 외에 수편의 희곡이 있는데, 혁명 직후의 러시아 지식계급의 일면을 생생하게 그려 낸 대표작 <가방을 든 사람>이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