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15세기 책

신성론(De Natura Deorum, 기원전 45-기원전 44)은 키케로의 작품이다.

신들의 존재와 그 본질에 관해 논한 것으로, 말하자면 (자연)신학입문서이다. 3권으로 되어 있고 각각 아카데미아파(派), 스토아파, 에피쿠로스파의 입장을 대변하는 세 대화자의 논(論)과 반론의 형식으로 되어 있다. 키케로의 절충주의를 보여주는 좋은 본보기이나 그의 입장은 스토아파에 가깝다.

외부 링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신성론"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