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퀴즈 플레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퀴즈 플레이(squeeze play) 또는 스퀴즈 번트는 야구에서 주자가 3루에 있을 때 희생 번트를 대서 득점 하는 플레이다. 우리나라에서는 흔히 '짜내기 작전' 이라고 한다.

방법[편집]

스퀴즈 플레이는 두 가지의 방법으로 나뉜다.

수이사이드 스퀴즈 플레이[편집]

수이사이드 스퀴즈(suicide squeeze)는 투수가 투구 동작을 시작하자 마자 3루 주자는 무조건 홈으로 뛰고, 타자는 무조건 희생 번트를 대서 득점하는 스퀴즈 플레이다. 번트를 잘 대는 타자라면 득점 확률이 매우 높지만, 바운드 공이 들어 오거나 상대팀이 눈치를 채서 피치 아웃을 하면 번트를 대지 못할 수 있어 3루 주자가 런 다운에 걸리게 된다. 특히 타자의 번트 타구가 플라이가 되서 잡히면 더블 아웃이 된다. 그래서 자살(suicide)이라는 용어가 쓰였다.

세이프티 스퀴즈 플레이[편집]

세이프티 스퀴즈(safety squeeze)는 타자의 번트 타구를 보고 3루 주자가 스스로 판단하여 홈으로 들어 올 것인지 말 것인지 결정하는 스퀴즈 플레이다. 3루 주자의 스타트가 늦으면 득점 확률이 떨어질 수 있지만 타자는 나쁜 공은 번트를 안대도 되고 설사 번트 타구가 플라이가 되도 3루 주자가 아웃 되는 상황은 피할 수 있다. 그래서 안전(safety)이라는 용어가 쓰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