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철주 (1954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손철주(孫哲柱[1], 1954년[2]~ )는 대한민국의 미술평론가이다.[3][4] 대구 출신이며,[1] 2017년 현재 출판사 학고재의 주간이다.[3][4]

경력[편집]

국민일보 기자 출신이며,[2] 신문사에서 미술 담당 기자로 오랫동안 국내외 미술 현장을 취재했다.[4] 국민일보 문화부 부장과 동아닷컴 인터넷취재본부 본부장으로 일했다.[3][2]

1997년 미술 교양서 《그림 아는 만큼 보인다》를 세상에 내면서 평론가로 데뷔했다.[2] 이 책은 미술교양서 최고의 스테디셀러로 평가받는다.[4][5] 유려한 문체로 전통미술 이해를 돕는다.[6]

저서[편집]

  • 《흥, 손철주의 음악이 있는 옛 그림 강의》(김영사, 2016)
  • 《사람 보는 눈》(현암사, 2013) : 조선일보에 2012년 3월부터 2013년 6월까지 연재한 〈손철주의 옛 그림 옛사람〉을 바탕으로 펴낸 책이다.[7]
  • 《다, 그림이다》(이봄, 2011) 이주은과 공저
  • 《옛 그림 보면 옛 생각 난다》(현암사, 2011)
  • 《꽃 피는 삶에 홀리다》(생각의나무, 2009)
  • 《그림 보는 만큼 보인다》(생각의나무, 2006)
  • 《그림 아는 만큼 보인다》(효형출판, 1998)

각주[편집]

  1. “인명사전 - 손철주”. 《김달진 미술연구소》. 2017년 12월 15일에 확인함. 
  2. 다음 인물백과-손철주
  3. 손철주 - 네이버 인물
  4. 김석희 (2017년 11월 7일). “‘옛 그림에 나타난 사람의 속마음’ 손철주 평론가를 만나다”. 《중부뉴스통신》. 2017년 12월 15일에 확인함. 
  5. 정은선 (2017년 5월 17일). “손철주 평론가 조선시대 미술 특강”. 《제주레저신문》. 2017년 12월 15일에 확인함. 
  6. 김유리. “미술평론가 손철주 “누구나 취향은 태생의 문화적 DNA로 기운다””. 《채널예스》. 예스이십사(주). 2017년 12월 15일에 확인함. 
  7. 유석재 (2013년 11월 23일). “옛그림 읽는 남자, 주인공의 마음까지 '스캔'. 《조선일보》. 2017년 12월 1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