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상장군(上將軍)은 동아시아 국가들의 역사상 자주 나타나는 무관 관직이다.

개요[편집]

고려 때 중앙군 최고 사령관의 관직명으로 무반의 최고 품계로 정3품이다.

2군 6위(二軍六衛)에 1인씩 8명이 기본 편제이며, 각 군의 대장군과 함께 중방을 구성하였다. 응양군의 상장군이 반주(班主)로써 중방의 대표자가 되었다.

배치[편집]

상장군의 배치는 2군 6위 중에서 8곳에 각각 배치되어 있다.

  1. 응양군:1령
  2. 용호군:2령
  3. 좌우위(보승:10령,정용:12령)
  4. 신호위(보승5령,정용:1령)
  5. 흥위위(보승:5령,정용:7령)
  6. 금오위(정용:6령, 역령:1령)
  7. 천우위(상령:1령,해령:1령)
  8. 감문위:1령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