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후아니코 대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산후아니코 대교(San Juanico Bridge)는 길이 2,600m에 달하는 필리핀에서 두 번째로 긴 다리이다. 필리핀 중부 비사야 제도에 있는 두 개의 큰 섬 사마르 섬레이테 섬을 나누는 산후아니코 해협 사이를 잇는다. 마르코스 정권 하의 1969년부터 일본의 원조(전시 보상)로 건설되어 1973년에 완성되었다.

개요[편집]

다리는 강철 구조로, 그 모양은 직선이 아니라 완만한 S자 모양을 그리며 해협을 지나고 있다. 다리 경간(기둥 사이))의 수는 43개로 중앙부는 트러스 교량이 해협을 가로 질러있다. 최고점은 바다에서 41m 높이이다. 레이테 섬 쪽은 섬의 중심 도시 타크로반 시를 잇고 있고, 사마르 섬 쪽은 산타 리타 마을이 연결된다. 산후아니코 다리에서 바라 보는 경치는 훌륭하고, 많은 소용돌이가 있는 산후아니코 해협에 떠있는 수많은 섬들을 굽이돌면서 넘어가는 다리의 형태를 볼 수 있다. 타크로반 시 중심에서 지프니, 버스, 모터 택시(일제 트럭 화물칸을 좌석으로 개조한 차량), 자가용 등으로 다리까지 10분 정도이다.

2015년 현재 1976년 완공된 칸다바 비아덕트(Candaba Viaduct)에 이어 필리핀에서 두번째로 긴 다리이다.

갤러리[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