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타상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사타상여(沙咤相如, ? ~ ?)는 백제 부흥운동에 참여한 유민이자, 대성팔족(大姓八族)중의 하나인 사(沙)씨 출신 귀족이다

생애[편집]

성은 사타(沙咤)[1], 휘는 상여(相如)이다. 660년(의자왕 20년) 백제가 멸망하자, 별부장(別部將)으로써 흑치상지(黑齒常之)와 함께 백제 부흥운동에 참여하여 200여 성을 회복하는 전공을 세웠다.

그러나 백제부흥군 지도부의 내분과 백강전(白江戰)에서 당나라에게 패하게 되자, 흑치상지와 함께 당나라에 항복하였다.

각주[편집]

  1. 사택(沙宅 또는 砂宅)씨와 같은 성씨다.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