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성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사자성어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자성어(漢字成語) 혹은 고사성어(故事成語)는 비유적인 내용을 담은 함축된 글자로 상황, 감정, 사람의 심리 등을 묘사한 관용구이다. 간단히 성어(成語)라고도 한다. 주로 4글자로 된 것이 많기 때문에 사자성어(四字成語)라 일컬키도 한다. 일상생활이나 글에 많이 사용된다.

배경[편집]

성어는 대부분 주로 중국고사에서 유래한다. 중국어에만 약 5,000개의 성어가 있으며, 일부 사전은 20,000개 이상의 성어를 나열한다.

한국어권에서 쓰인 속담이 한자성어로도 쓰이는 경우도 있는데, 그 예로 ‘제 논에 물 대기’가 아전인수(我田引水)로 쓰이는 것이 있다. 이와는 별도로 한 시대의 정치적 상황이나 사회상을 빗대어 풍자적으로 유행하는 사자성어도 있다.

[편집]

사자성어의 예
한자성어 한글 발음 의미 해석
富貴在天 부귀재천 부귀를 누리는 일은 하늘의 뜻에 달려있어서 사람의 힘으로는 어찌할 수 없음을 이르는 말
焚書坑儒 분서갱유 서적을 불태우고 학자들을 땅에 묻어 죽인다는 뜻
不勞所得 불로소득 노동의 대가로 얻는 소득이 아님.
桑田碧海 상전벽해 뽕나무 밭이 변하여 바다가 됨을 이르는 말로, 세상의 변천이 극심함을 비유
十伐之木 십벌지목 열번 찍어 안 넘어가는 나무가 없음을 이르는 말
苛斂誅求 가렴주구 수령이 백성들을 상대로 착취를 가하는 것을 뜻하며, 탐관오리를 비유
臥薪嘗膽 와신상담 장작 위에 누워서 쓰디쓴 쓸개를 맛본다. 즉 복수를 위해 필사적으로 노력함을 비유.
我田引水 아전인수 자기에게 이롭게만 하려는 것
梁上君子[1] 양상군자 들보 위의 군자라는 뜻으로, 도둑을 완곡하게 이르는 말.
烏合之卒[2] 오합지졸 아무 규율도 통일도 없이 몰려다니는 무리
咸興差使 함흥차사 한번 간 사람이 돌아오지 않거나 소식이 없음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후한서》 〈진식전(陳寔傳)〉
  2. 《《三國志·吳志·陳泰傳》》. 艾等以爲王經精卒破衄於西,賊衆大盛,乘勝之兵既不可當,而將軍以烏合之卒,繼敗軍之後,將士失氣,隴右傾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