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조선인민회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북조선인민회의(北朝鮮人民會議)는 북한(북조선)에서 입법권을 행사한 최고주권기관이다. 1947년 2월 I7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 북조선 도, 시, 군인민위원회대회에서 창설되었다. 북조선인민회의는 237명의 대의원들로 구성되었는데 정당별구성을 보면 노동당 86명(36%), 민주당 30명(13%), 청우당 30명(13%), 무소속 91명(38%)였으며 사회성분별구성을 보면 노동자 52명(22%), 농민 62명(26%), 사무원 56명(24%), 지식인 36명(15%), 기업가 7명(3%), 상인 10명(4%), 수공업자 4명(2%), 종교인 10명(4%)이었고 그 가운데서 여성이 34명(15%)이었다. 북조선에서 입법권을 행사하는 최고주권기관로서 상임위원회의 선거, 북조선최고재판소장의 선거, 북조선최고검찰소장의 임명 그리고 대외무역의 결정, 국가안전의 보호, 인민경제계획의 채택, 국가예산의 승인, 행정구역의 신설 및 변경, 대사실시에 관한 결정의 발표 등의 권한을 행사하였다.

북조선인민회의 제1차회의에서는 최고집행기관인 북조선인민위원회를 창설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