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일본의 변기

변기(便器)는 인간이 주로 대소변의 배설에 사용하는 위생 기구이며, 건축 부재이다. 설치는 급수 배수 작업을 수반하기 때문에 공사는 위생 설비 공사업자가 실시하는 것이 보통이다. 세계의 모든 건축물, 주택시설화장실에 다양한 디자인과 형태로 설치되어있다. 설치 방법이나 오물의 처리 방법은 각 나라 사람들의 생활 습관에 따라 다르다.

역사[편집]

18세기 이전 유럽에서는 물로 인한 질병이 많아 집에 있는 화장실에서도 물을 쓰지 않아서 변기와 욕조를 사용하지 않았다. 그래서 그냥 배설물을 양동이에 넣어서 길에다 버렸다. 1760년대 유럽에서는 변기와 욕조가 생겼다. [1]

변기 뚫기[편집]

변기 뚫는 방법들에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다.[2]

  • 뚫어뻥이나 페트병을 잘라서 변기 하단의 배수 구멍에 밀착시킨 후 펌프질을 하여 압력을 이용하여 변기를 뚫는다.
  • 철사 옷걸이를 적절히 변형하여 변기 배수 구멍에 넣고 막힌 이물질을 제거해본다.
  • 샴푸를 세번정도 물에 풀어 놓고 30분 이상 기다린 후 물을 내려본다.[3]
  • 하수구 뚫는 액을 사서 부어놓고 시간이 지난 후 물을 내려본다. 세제 통에 얼마의 시간이 지나야 효과가 있는지 적혀있다. 적어도 30분 이상, 심한 경우 밤새 놔둬야할 수도 있다.

각주[편집]

  1. 《집과 건축》. 예림당. ISBN 9788930231480. 
  2. “변기 막혔을 때 뚫는 법 총집합”. 《네이버 블로그》. 2014년 11월 1일. 2018년 3월 18일에 확인함. 
  3. “샴푸로 막힌 변기 뚫기”. 《msn》. 조선일보. 2018년 3월 15일. 2018년 3월 1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