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상금중복회수의 원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배상금중복회수의 원칙(Collateral source rule)은 1854년 판례에 의해 형성된 미국 커먼로상 원칙으로 피고(가해자)는 신체상해를 입은 원고(피해자)가 보험이나 기타의 방법을 또는 제3자로부터 손해에 대해서 그 전부 또는 일부의 지급을 받고 있어도 피고에 대한 손해배상책임을 부담하는 것을 정한 원칙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