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라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바라춤은 절에서 영산재(靈山齋)와 같은 의식에서 추는 불교무용의 하나이다. 큰 법고(法鼓)를 세우고 장삼(長衫)을 입고, 양손에 북채를 들고 북굴레와 북통을 치면서 춤춘다. 법고무는 속화(俗化)하여 승무(僧舞)·9고무(九鼓舞)에 영향을 끼쳤다. 절에서 춤추는 원형은 반주음악이 없고, 속화된 것은 반염불(도드리)·굿거리와 같은 것을 쓴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