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력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무기력증(無氣力症, 영어: Lethargy)이란 사람에게 나타나는 무기력감, 회의감, 피로감, 의욕 저하 등의 일련의 증세를 말한다. 우울증의 초기 증상 또는 동반 증상으로 나타날 수도 있다.[1][2] 일본에서는 특히 5월에 무기력증을 보이는 사람들이 많다고 하여 오월병이라고 하기도 한다.

증상[편집]

무기력증을 겪는 사람에겐 여러 가지 증상이 나타난다. 첫째, 자발적으로 행동하지 않는다.[3] 스스로 상황을 통제하지 못한다고 여기면 행동하지 않을 가능성도 커진다. 둘째, 부정적인 인지가 형성된다. 쉽게 말하자면 '나는 뭘 해도 안돼'라고 스스로 생각해버리는 것이다. 셋째, 신체적인 병을 동반할 수 있다.[4] 무기력증을 겪으면 면역력이 약해져서 질병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진다.[5] 네번째, 식욕이 지나치게 높아지거나 낮아질 수 있다. 이는 우울증에 걸린 사람에게서도 나타나는 증상 중의 하나이다. 다섯째, 피로감을 많이 느낀다.[6] 여섯째, 다른 사람과의 교류가 줄어들며 고립되고자 한다. 일곱째, 마음이 조급하고 어떤 일에 과민반응을 보이기도 한다.[7]

발생[편집]

완벽주의자 또는 일중독자에게 무기력증이 자주 생긴다.[7]

해법[편집]

자신이 의식할 수 있는 무기력증은 원인을 제거함으로써 나아질 수 있다. 예컨대 신체적인 피로감 때문에 무기력하다면 심호흡을 하거나, 커피 또는 초콜릿을 섭취하는 행동, 가볍게 운동하는 것, 반신욕 등을 통해 신체적인 무기력을 없앨 수 있다. 심리적인 원인은 자신의 생각을 글로 써 보면서 문제를 분석하려 해보는 것으로 다소 제거할 수 있다. 자신이 하는 일에 압박감을 많이 느낀다면 하는 일에서 의미를 찾고 배울 점을 찾으려고 노력하는 것으로 무기력증을 견뎌낼 수 있다.[8]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 위키인용집에 무기력증 관련 문서가 있습니다.

각주[편집]

  1. 정영주 기자 (2008년 1월 22일). “무기력증이 당신을 노린다” (HTML). 주간한국. 2010년 10월 9일에 확인함. 
  2. 박경숙 2013, 24쪽.
  3. 박경숙 2013, 27쪽.
  4. 박경숙 2013, 28쪽.
  5. 박경숙 2013, 29쪽.
  6. 박경숙 2013, 30쪽.
  7. 박경숙 2013, 31쪽.
  8. 박경숙 2013, 39쪽.

참고 문헌[편집]

  • 박경숙 (2013). 《문제는 무기력이다》. 와이즈베리. ISBN 9788937834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