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래촬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몰래촬영을 하고 있는 모양의 동상

몰래촬영, 도촬(盜撮)은 찍히는 사람의 허락 없이 그 행동이나 모습을 몰래 촬영하는 것을 말한다.[1]

몰래촬영은 그 대상과 방법에 따라 불법인 경우가 있다. 몰래촬영에 대해 성범죄가 성립될 수 있으며,[2][3] 유명인을 몰래촬영하는 것을 직업으로 하는 사람을 파파라치라고 일컫는데 파파라치에 의한 사생활 침해, 교통사고 등이 사회 논란이 되고 있다.[4]

몰래촬영을 소재로 하는 작품[편집]

성인용 PC 게임[편집]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1. 박용찬 외 (2003년 12월 23일 작성). 〈2003년 신어〉. 국립국어연구원. 27쪽, 165쪽쪽. (PDF). “어떤 사람의 행동이나 모습을 몰래 촬영하는 일” 국립국어원 자료실 참고.
  2. 최병길. "여성 용변장면 몰래 촬영한 20대 검거", 《한겨레신문 (연합뉴스 인용)》, 2009년 9월 17일 작성.
  3. 박민제. "`미니스커트 몰래 촬영` 처벌 기준은…성적 수치심 유발했다면 `유죄`", 《한국경제신문》, 2008년 9월 22일 작성.
  4. 엄동진. "아놀드 슈워제네거, 파파라치 규제법안에 서명", 《일간스포츠》, 2010년 10월 5일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