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빈 (1956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리빈(李濱,이빈, 1956년 7월 ~ )은 중화인민공화국의 외교관이다. 주한 중국대사를 지냈다.

생애[편집]

베이징 출신. 북한 김일성종합대학에서 유학. 1977년부터 외교부 근무. 주 북한 대사관 3등 비서관, 2등 비서관. 1994년 주한 중국대사관 참사관. 2001~2005년 주한 중국대사. 2005~2006년 한반도 사무 특사. 2006년 산둥 성 웨이하이 시 수석부시장으로 좌천. 2006년말 공안 당국에 비밀 누설 혐의로 체포됨. 이후 7, 8년 형을 받은 것으로 알려짐.[1] 2007년 1월 10일 부시장 명단에서 삭제됨. 그 후 중화인민공화국 외교부 산하 국제문제연구소의 연구원으로 있다는 소문이 돌았음.

각주[편집]

전임
우다웨이
제3대 주한 중국대사
2001년 10월~2005년 8월
후임
닝푸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