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치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더치트
The Cheat
TheCheat.gif
창립 2006년 1월
핵심 인물 김화랑
웹사이트 http://www.thecheat.co.kr

더치트(The Cheat)는 2006년 1월 4일 개설된 사기피해 정보공유 사이트이다. 온라인 거래 사기 피해자가 사기꾼의 이름, 아이디, 계좌번호, 휴대폰번호 등 총 10여가지의 정보를 공유해 다른 사용자들의 2차 피해를 예방한다. 2015년 2월 기준, 가입자는 90만 명, 월 평균 사기 예방 건수는 4000건 정도이며, 더치트가 지금까지 예방한 사기 피해 추산액은 540억 가량이다.[1][2]

역사[편집]

2005년 12월 설립자 김화랑 대표가 온라인 사기 피해를 당한 후 2006년 만들었다. 운영비 마련을 위해 2011년 7월부터 20세 이상에게만 1000원의 가입비를 받기 시작했으며, 2012년 3월에는 법인으로 전환하여 서비스되고 있다.

상훈[편집]

  • 2011년 대한민국 사이버치안 대상 경찰청장 감사상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세번째 당했을 때 결심했다"…사기거래, 정보공유로 막자 아시아경제, 2015년 2월 9일
  2. 나는 네티즌 수사대다③ 김화랑 더치트 대표 "인터넷 사기꾼 내 손 안에 있다" 조선비즈, 2015년 2월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