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다 말람 왕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다우다 말람 왕케(Daouda Malam Wanké, 1946년 또는 1954년 ~ 2004년 9월 15일)는 니제르의 군인이자 정치 지도자였다. 1999년 쿠데타를 일으켜 이브라힘 바레 마이나사라 대통령을 살해하고 정권을 장악하였다.

왕케의 출생 연도에 대해서는 논란이 있다. 수많은 출처에서는 1954년으로 표기하고 있으나[1] 일부 다른 출처에서는 1946년으로 표기한다.[2]

각주[편집]

전임
이브라힘 바레 마이나사라
니제르의 대통령
1999년
후임
탄자 마마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