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 (기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완은 대한민국의 기자이다. 한겨레, 프레시안 등의 언론매체에서 칼럼니스트로 활동하다가 2010년 1월 매체비평지 미디어스에 입사했으며 미디어스에서 정치팀장, 정책팀장, 편집국 차장, 편집국장 등을 역임했다. 이후 한겨레21로 이직하여 이슈팀 기자로 활동했다.[1] 팟캐스트 <한겨레21 '훅'> 진행자 중 한 명이다. 제49회 한국기자상 수상자 중 한 명이다.[2] 2009년 대한민국을 강타한 장자연 사망 관련 단독 기사를 2012년에 쓰기도 하였다.[3][4][5][6][7]

저서[편집]

공저[편집]

  • 《안철수 밀어서 잠금해제》. 메디치미디어. 2011년. ISBN 9788994612126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