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여물
金汝岉
출생1548년
사망1592년
성별남성
국적조선 조선
부모부 김훈(金壎), 모 신천 강씨(信川康氏)
친척아들 김류(金瑬)
손자 김경징(金慶徵)

김여물(金汝岉, 1548년 ~ 1592년)은 조선 중기문신이다. 본관은 순천.

생애[편집]

1577년(선조 10)에 알성 문과에 장원으로 급제하였으나 높은 벼슬에는 등용되지 못하였다. 충주도사(忠州都事), 담양부사를 거쳐, 1591년에는 의주목사로 있었으나, 서인 정철(鄭澈)의 당으로 몰려 파직, 의금부에 투옥되었다.

임진왜란 때 충주의 달천(㺚川)에서 배수의 진을 치고 신립을 따라 탄금대(彈琴臺) 아래에서 용전분투했으나 왜적을 당하지 못해 강에 투신, 순국하였다. 죽은 뒤에 영의정으로 추증되었으며, 1788년(정조 12) 장의(壯毅)라는 시호를 받았다.

가족 관계[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