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근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권근술(權根述, 1941년 ~ 2020년 3월 15일)는 대한민국의 언론인이다.

1941년에 부산에서 태어났고, 경남고등학교를 졸업하여, 서울대학교 정치학과를 졸업하였다.

1967년 동아일보를 입사하여, 1975년 자유언론실천선언(백지광고 사태) 사건으로 해직됐고, 1988년 한겨레신문을 창간하자 그는 편집위원장, 편집인, 논설주간 등을 지냈다.

2020년 3월 15일, 80세의 나이에 숙환으로 타계하였다.[1]

경력[편집]

  • 1967년 동아일보 입사
  • 1975년 자유언론실천선언 사건으로 해직.
  • 1988년 한겨레신문 창간위원 참여
  • 1995 ~ 1997년 제7대 한겨레 대표이사
  • 1997 ~ 1999년 제8대 한겨레 대표이사
  • 한양대학교 언론정보대학원 석좌교수[2]
  • 한국신문협회 이사
  • ㈔남북어린이어깨동무 이사장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