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미디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주)준미디어
형태 주식회사, 중소기업
산업 분야 도소매, 서비스
창립 2007년 12월 14일
시장 정보 비상장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청담동 41번지 청담벤처프라자 12층 1278호 (선릉로 704)
사업 지역 대한민국 대한민국
핵심 인물 장석우 (대표이사)
사업 내용 음반 및 비디오물 도매업
매니저업
음반 온라인쇼핑몰운영
자본금 1억 3000만원
종업원 15명
웹사이트 http://www.open-world.co.kr/

(주)준미디어대한민국의 연예 기획사이다. 2012년 대표 장석우의 성범죄 실형 선고 이후 기존 ㈜오픈월드엔터테인먼트(OPEN-WORLD ENTERTAINMENT)에서 상호명을 변경하였으며 역삼동 725-67에서 현 위치로 본사를 이전하였다.

소속 연예인[편집]

사건[편집]

대표 장석우는 2010년 11월 ~ 2011년 8월까지 연예인 지망생 6명을 성폭행한 사실이 드러났다. 2012년 8월 10일 오후 2시 제418호 법정에서 열린 선고 공판에서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강간 등) 혐의 등으로 징역 6년, 성폭력 치료강의 40시간 이상 수강, 5년간 신상 정보공개 및 2년간 보호관찰을 명령했다. .[1]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