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주 정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우문연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우문연(宇文衍, 573년 ~ 581년)은 남북조 시대 북주의 제5대 황제(재위 : 579년 ~ 581년)이다. 후에 우문천(宇文闡)으로 개명하였다. 시호는 정제(靜帝)이다.

생애[편집]

573년 2월, 장안(長安)의 동궁에서 태어났다. 579년 1월, 노왕(魯王)으로 봉해졌다. 그 다음에 황태자가 되었다. 2월, 고작 7세에 아버지 선제에게서 양위받았다. 선제가 천원황제(天元皇帝)를 칭했기 때문에, 정제는 정양궁(正陽宮)을 칭했다. 어렸기 때문에, 양황후의 아버지인 승상 · 수국공 양견(楊堅)이 보필했다. 즉위후 이름을 천(闡)으로 바꿨다.[1]

선제 시대에 이미 약해지고 있던 북주이지만, 정제의 시대에는 신주자사 이혜(申州刺史 李慧)와 황족 소국공 우문주(邵國公 宇文冑) 등이 군사를 일으켜서, 국내에 혼란을 가져왔다.

사태를 수습할 수 없는 정제는, 581년 2월에 수왕(隋王) 양견에게 제위를 선양하면서 북주는 멸망하였고 퇴위 후의 정제는 개국공(介國公)에 봉해졌지만, 결국 5월에 양견에게 살해당했다.

주석[편집]

  1. 주서 권 8, 靜皇帝諱衍,後改爲闡,宣帝長子也
전 대
선제
제5대 북주 황제
580년 ~ 581년
후 대
(수 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