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용매(溶媒, solvent)는 용액의 매체가 되어 용질을 녹이는 물질로, 주로 액체기체상을 띤다. 예를 들어 액체에 물질을 녹여 용액을 만들 때나 액체에 액체가 녹아들어가는 경우에 그 양이 많은 쪽의 액체를 용매라고 하며, 용액 중에서 용매는 용질에 비해 용액을 구성하는 비율이 높다. 액체상의 용매의 경우 공통적으로 끓는 점이 낮아 휘발성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있다. 용매는 액체상이 아닌 혼합물에서 특정 물질을 추출할 때에 사용되기도 한다.

용매가 액체 상태에 있는 경우, 용매가 어느 종류의 물질이냐에 따라 무기 용매유기 용매로 구분하기도 한다. 대표적인 무기 용매는 이며, 유기 용매로는 에테르아세톤, 알코올 등을 들 수 있다.

대표적인 극성 용매로는 , 에탄올, 아세톤 등이 있고, 대표적인 무극성 용매로는 시클로헥산, 사염화탄소, 벤젠 등이 있다. [1]

주석[편집]

  1. 김봉래 외 2 [2006년 7월 1일]. 《완자 화학 Ⅰ(1권)》, 초판, 비유와상징, 정답 친해 2쪽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