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미 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우미 국

오우미 국(일본어: 近江国 (おうみのくに) 오미노쿠니[*])는 도산도에 있던 일본의 옛 구니이다. 지금의 시가 현에 해당한다. 고슈(江州 (ごうしゅう))라고도 한다.

오우미의 이름과 유래[편집]

오우미 국은 처음에는 「淡海」로 표기하고 아하우미(あはうみ), 또는 아후미(あふみ)로 읽었으며, 「지카쓰아하우미(近淡海)」로도 읽었다. 《고사기(古事記)》에도 「近つ淡海國」, 「淡海國」, 「近淡海國」 등으로 기재되어 있다. 이들 표기는 당시의 비와 호(琵琶湖)의 호칭을 그대로 구니(國)의 이름으로 삼은 것이다. 아스카노미야코(飛鳥京)에서 후지와라노미야(藤原宮) 시대(다이카 개신부터 일본에 율령제가 시작될 때까지의 기간)에 제작된 목간(木簡)에는 오우미 국이 「近水海」로 기재되어 있다. 또한 「海」가 빠지고 「近淡」로만 기록된 것도 있다.

연혁[편집]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