뵈젠도르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뵈젠도르퍼
L. Bösendorfer Klavierfabrik GmbH
Bösendorfer.svg
창립 1828년 7월 25일
창립자 이그나츠 뵈젠도르퍼 (Ignaz Bösendorfer)
본사 오스트리아 오스트리아
사업 지역 전 세계
사업 내용 피아노 제조
모기업 야마하
웹사이트 http://www.boesendorfer.com


뵈젠도르퍼(독일어: L. Bösendorfer Klavierfabrik GmbH)는 오스트리아에 위치한 피아노 제조 회사이다. 스타인웨이, 베히슈타인과 더불어 3대 명품 피아노로 알려져 있다.

연혁[편집]

1828년 오스트리아에서 이그나츠 뵈젠도르퍼가 창업했다. 이후 각국의 제실과 왕실 납품업자로 선정되거나 산업 박람회에서 입상하는 등 명성을 높여 간다. 제 2차 세계 대전 이후 한때 경영난에 빠져 경영이 미국 사업체에 옮긴 것도 있었지만, 2002년 오스트리아의 은행 그룹인 BAWAG PSK가 경영권을 취득하여 명실공히 오스트리아에 복귀했다. 그러나 2007년 다시 경영난에 빠져 2008 년 야마하의 자회사가 되었다.

뵈젠도르퍼 피아노는 프란츠 리스트의 격렬한 연주에 견뎌낸 많은 피아니스트와 작곡가의 지지를 얻어, 수많은 역사적인 피아노 브랜드가 쇠퇴하는 가운데 그 인기를 오랫동안 스타인웨이와 양분해 왔다.

이것을 특히 애용하는 피아니스트로서는 빌헬름 박하우스가 유명하다. 재즈계에서는 오스카 피터슨이 "뵈젠 연주"로서 잘 알려져있다. 최근 피아니스트는 언드라시 시프, 파울 바두라-스코다, 외르크 데무스, 프리드리히 굴다, 발렌티나 리시차도 뵈젠도르퍼 피아노를 즐겨 사용하고 있다. 또한 스뱌토슬라프 리흐테르도 몇 장 원판을 남기고 있다.

한때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최고봉이라고 할 수 있는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의 공식 피아노 중 하나였지만, 나중에 공식 피아노에서 제외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