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닐라 인질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인질극이 발생한 관광버스

마닐라 인질극(Manila hostage crisis)은 2010년 8월 23일필리핀 마닐라에서 발생한 인질극이다.[1]

필리핀의 전직 경찰인 롤란도 멘도사M16 소총으로 무장하고 자신의 복직을 요구하며 리잘 공원에서 홍콩인 관광객 22명과 필리핀인 3명을 붙잡고 인질극을 벌였다.[2] 이 사건으로 인질극을 벌인 롤란도 멘도사와 홍콩인 인질 8명이 사망하였다.[3]

주석[편집]

  1. 윤지로 기자. "필리핀 마닐라서 외국인 24명 탄 관광버스 인질극", 《세계일보》, 2010년 8월 24일 작성.
  2. 조신희 기자. "필리핀 인질참극..홍콩관광객 7명 사망(종합2보)", 《충청일보》, 2010년 8월 24일 작성.
  3. 정진탄 기자. "比 인질극 11시간 만에 종료…총 8명 사망·8명 부상", 《뉴시스》, 2010년 8월 24일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