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난난 막 레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난난 막 레르(아일랜드어: Manannán mac Lear→바다의 아들 마난난)는 아일랜드 신화의 요정들의 왕이자 바다의 신으로, 레르의 아들이다.[1] 마난난은 저승사자와 같은 모습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았으며, 이계 개념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는 신이다. 보통 투아하 데 다난 신족의 일원으로 여겨지지만, 대부분의 학자들은 마난난은 데 다난 신족보다 더 오래된 신이라고 생각한다. 마난난은 아일랜드 뿐 아니라 스코틀랜드, 맨 섬의 구전 전설에도 등장하며, 웨일즈 신화마나위단 파브 리르와 같은 신으로 보인다.

활약상[편집]

마난난은 켈트 신화 도처에 출몰하지만, 본인이 주역으로 활약하는 경우는 드물다.

마나난의 궁전은 맨 섬에 있었는데, 맨 섬의 이름의 어원은 마나난에서 온 것이다. 어부의 수호신, 해상무역을 지켜주는 통상의 신으로서 마나난 숭배는 상당히 오랫동안 지속되었다.

마나난은 파도 위에 서서 진한 색 망토를 휘날리며 황금 사슬 갑옷과 마법의 흉갑을 입은 채로 은발을 늘어뜨린 노인의 모습으로 나타난다. 맨 섬 일부에서는 마나난에게 다리가 세 개 달려 있었다는 전승도 있다.

마나난은 본처 과의 사이에 ‘파도의 아홉 자식’들을 낳았으며, 울라의 왕 피아흐나의 부인 칸디에른을 속여 하룻밤을 같이 보내 에린의 왕 몬안 맥피아나를 낳았다. 또한 마나난은 광명의 신 루 라바다의 양아버지이기도 하다.

신화 시대가 끝나고 투아하 데 다난 신들이 에린에서 쫓겨나자 마나난은 데 다난 신들에게 요정들과 함께 바다 저 편에 티르 나 노이라는 낙원을 만들고 함께 살자고 제안했으며, 신들은 그렇게 했다.

주석[편집]

  1. 레르의 스펠링은 영어로 Lir, 아일랜드어로 Lear이다. Lear는 바다를 뜻하며, Lir는 그 소유격이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