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뒤쥐
Gartenspitzmaus.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하강: 진수하강
상목: 로라시아상목
목: 땃쥐목
과: 땃쥐과
속: 뒤쥐속
종: 뒤쥐 (S. caecutiens)
학명
Sorex caecutiens
Laxmann, 1788

뒤쥐(학명:Sorex caecutiens[2]d은 땃쥐과에 속하는 포유동물이다. 몸길이 6-7㎝. 주둥이가 길어 뾰족하게 튀어나왔고 꼬리에 털이 많은 것이 특징이다. 몸빛깔은 윗면은 회갈색이거나 밤색이며 몸 아랫면은 연한 올리브색을 띤 회색 또는 담황색이다. 몸 옆구리에 악취가 나는 분비선이 있고, 초여름에 4-7마리의 새끼를 여러 번 낳는다. 새끼는 태어날 때 눈이 감겨 있다. 삼림·초원·들에 서식하며 밤에 나와 곤충·거미·달팽이 등을 먹고 산다. 한국·일본·만주·북아프리카 등지에 분포한다.

주석[편집]

  1. Insectivore Specialist Group (1996). Sorex caecutiens. IUCN 멸종우려종의 적색 목록. IUCN 2006. 2007년 1월 1일 내려받음.
  2. Hutterer, Rainer. Don E. Wilson and DeeAnn M. Reeder: 《Mammal Species of the World》, 3rd, Johns Hopkins University Press, 285-286쪽. ISBN 978-0-8018-8221-0

함께 읽기[편집]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