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니스 폰비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데니스 폰비진

데니스 이바노비치 폰비진(Дени́с Ива́нович Фонви́зин, 1744년 또는 1745년 4월 14일 [구력 4월 3일] ~ 1792년 12월 12일 [구력 12월 1일])은 러시아의 극작가이다.

모스크바 대학 졸업 후 관리가 되었고 재직 중 서구 여러 나라 극번역에 종사했다. 20세를 전후해서 자신도 우화시나 풍자시를 썼으나 문단에서 그의 지위를 확립시킨 것은 희극 《여단장(旅團長)》(1769)이다. 이 희극은 프랑스풍(風)에 심취한 여단장의 아들을 중심으로 몇 갈래의 사랑의 쟁탈전을 희화화(戱畵化)한 것이다. 《여단장》 이래 십수년의 침묵을 거쳐 발표된 희극 《미성년》은 전작 이상의 성공을 거두었다. 폰비진 극의 핵심은 통렬한 사회풍자에 있었으나 비판의 화살은 얼마 안 가 궁전으로 겨누어져 예카테리나 2세와도 잡지를 통해 서로 헐뜯은 적이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