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랑드자트섬의 일요일 오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그랑드 자트 섬의 일요일 오후 (1884~6)

그랑드 자트 섬의 일요일 오후(프랑스어: Un dimanche après-midi à l'Île de la Grande Jatte)는 프랑스신인상주의 화가 조르주-피에르 쇠라(Georges-Pierre Seurat)의 가장 유명한 작품이다.

캔버스 유화(油畵)이며, 크기는 207х308cm이다. 1884~6년에 걸쳐 제작되었으며 현재 시카고 미술원(Art Institute of Chicago)에 소장되어 있다.

작품 개요[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주석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3년 10월 3일에 문단의 출처가 요청되었습니다.)

이 그림은 신인상주의의 창시자 G. 쇠라의 대표적인 작품 가운데 하나로 1886년 제8회 인상파전람회에 출품되어 이목을 끌었다. 파리 근교의 그랑드자트섬에서 맑게 개인 여름 하루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의 모습을 담고 있다.

쇠라는 빛의 분석은 인상주의의 수법을 따르면서도 인상주의의 본능적이며 직감적인 제작태도가 빛에만 지나치게 얽매인 나머지 형태를 확산시키고 있는 점에 불만을 느끼고, 여기에 엄밀한 이론과 과학성을 부여하고자 도모하였다.

색채를 원색으로 환원, 무수한 점으로 화면을 구성하는 이른바 점묘화법(點描畵法, Pointillism)을 도입함으로써 통일성을 유지, 인상주의의 색채원리를 과학적으로 체계화하고, 인상주의가 무시한 조형 질서를 다시 구축하려고 노력한 흔적이 엿보인다. 이런 점에서도 이 그림은 오늘날 매우 의의 있는 작품으로서 평가되고 있다

쇠라의 다른 작품[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