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영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자유영화(自由映畵, free cinema)는 영국에서 1950년대 후반에 발생한 영화운동을 지칭한다. 다큐멘터리 정신의 부활이 그 목적이다. 보통 현대 영국 노동자들의 삶을 나타내는 경향이 있었다. 처음 운동 발생시, 기록영화이자 역사 중심이었던 성향과는 달리, 점차적으로 정치, 전통적 극 영화로 확산하였다. 이와 관련된 대표적인 작품으로는 린제이 앤더슨의 《오 꿈의 나라》, 리처드슨과 라이츠의 《엄마는 허락하지 않아》가 있다.[1]

주석[편집]

  1. 시사상식편집부, 《SPA 종합교양》, 박문각, 2009년, p.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