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 자히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Al-Jaahith - African Arab Naturalist - Basra - al jahiz.jpg

알 자히즈(الجاحظ‎) 또는 자히즈(776년 ~ 868년 12월/869년 1월)는 이라크의 남부 도시 바스라에서 태어나, 아바스 왕조 초기에 활동한 작가이다.

생애와 저술[편집]

바그다드에서 신학, 언어학, 문법, 철학, 역사 등의 폭넓은 지식을 섭렵하였으며, 저술활동으로 이름을 드높였다.

그는 200여권의 책을 쓴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그것의 3분의 1 정도만 현존한다.

철학이나 과학을 문학 속에 융화시키는 동시에 문학의 주체를 대중에게 확대시킴으로써 대중문학이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다.

자히즈의 작품은 수사학의 본보기로서 특히 문체는 오늘날까지도 가장 아름다운 아랍 문체의 표본으로 간주된다.[1]

대표작에 "수전노들" 비롯해, 문학 비평의 기초를 놓은 "명유(明喩)와 상설(祥說)의 책", "네모와 동그라미의 서한문" 등이 있다.

그는 아흔이 넘은 나이에 지적 호기심을 채우기 위해 책장에서 책을 꺼내다 책장이 쓰러져 사고사했다.

진화론[편집]

알자히즈의 가장 유명한 저술은 "동물에 대한 책"으로, 350여종의 동물을 소개하는 일종의 백과사전이다.

특히 이 책은 찰스 다윈진화론에 천 년 앞서 유사한 내용을 설파하고 있어 획기적이다.

"동물들은 생존을 위해 애를 쓴다. 자원을 확보하고, 다른 동물들에게 잡아먹히지 않으며, 번식을 하려고 투쟁하는 것이다. 이 과정에서 동물은 환경적인 요인 때문에 새로운 특징을 발전시키게 된다. 이 특징 덕에 동물은 새로운 종이 된다. 그리고 번식을 통해 이 특징은 후손에게도 대물림된다."[2]

심지어는 당대에는 생각하기 힘든 인간과 동물이 다르지 않다는 내용까지 담고 있다.

“이런 관점에서, 인간은 동물과 다르지 않다. 비록 (진화 경로에서) 궁극적인 도착점이 같지는 않을지라도 말이다”[3]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자히즈"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